[TF포토] 복수로 뭉친 명세빈-이요원-라미란, '웃음 한가득'
입력: 2017.09.27 15:06 / 수정: 2017.09.27 15:06
배우 명세빈, 이요원, 라미란(왼쪽부터)이 27일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tvN수목드라마 ‘부암동 복수자들’ 제작발표회에서 밝게 웃고 있다.
배우 명세빈, 이요원, 라미란(왼쪽부터)이 27일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tvN수목드라마 ‘부암동 복수자들’ 제작발표회에서 밝게 웃고 있다.


[더팩트ㅣ문병희 기자] 배우 명세빈, 이요원, 라미란(왼쪽부터)이 27일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tvN수목드라마 ‘부암동 복수자들’ 제작발표회에서 밝게 웃고 있다. ‘부암동 복수자들’은 재벌가의 딸 김정혜(이요원 분), 재래시장 생선 장수 홍도희(라미란 분), 대학교수의 부인 이미숙(명세빈 분), 김정혜의 의붓아들 이수겸(이준영 분) 등이 계층을 넘어 복수를 펼치는 드라마로 다음달 11일 첫 방송된다.

moonphoto@tf.co.kr

사진기획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