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포토] '위안부 배지' 강경화…"할머니께서 직접 달아주셨다"
입력: 2017.06.07 18:37 / 수정: 2017.06.07 18:37

[더팩트ㅣ이효균 기자] 강경화 외교부 장관 후보자의 인사청문회가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가운데 강 후보자가 왼쪽 가슴에 위안부 피해자를 상징하는 소녀 형상의 배지를 달고 출석했다. 강 후보자는 배지를 어디서 얻었는지를 묻는 원혜영 의원의 질문에 "지난주 금요일 나눔의집을 방문했을 때 할머니께서 달아주셨다"고 답했다.


이 배지는 지난 2일 강 후보자가 위안부 피해자들의 쉼터인 나눔의집을 방문했을 때 이옥선 할머니가 달아준 것이다.


anypic@tf.co.kr
사진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