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포토] '윌리엄스 위닝샷' KT, 동부 꺾고 3연패 탈출
입력: 2017.02.09 21:23 / 수정: 2017.02.09 21:23
KT 윌리엄스와 동부 한정원이 리바운드볼 다툼을 벌이고 있다.
KT 윌리엄스와 동부 한정원이 리바운드볼 다툼을 벌이고 있다.


[더팩트 | 최용민 기자] 부산KT가 올 시즌 첫 두자리 승수를 올리며 3연패에서 탈출했다.KT는 9일 오후 원주종합체육관에서 열린 원주동부와의 경기에서 종료 22.7초 전에 터진 리온 윌리엄스의 결승 득점에 힘입어 81-77로 승리했다. KT는 골밑에서 15득점을 올린 김현민과 결승 득점을 성공시킨 리온 윌리엄스, 3점슛 두 방 포함 11득점을 올린 김종범등이 고른 활약을 펼쳤다. KT는 37경기만에 시즌 10승(27패)을 달성했다. 반면 동부는 2연패에 빠지며 20승 17패를 기록, 5위 모비스와의 승차가 1게임차로 좁혀졌다.

KT 윌리엄스와 동부 한정원이 리바운드볼 다툼을 벌이고 있다.
KT 윌리엄스와 동부 한정원이 리바운드볼 다툼을 벌이고 있다.


KT 윌리엄스와 동부 한정원이 리바운드볼 다툼을 벌이고 있다.
KT 윌리엄스와 동부 한정원이 리바운드볼 다툼을 벌이고 있다.


KT 김영환
KT 김영환


동부 허웅, 맥키네스와 KT 윌리엄스, 김우람이 한데 뒤엉켜 볼다툼을 벌이고 있다.
동부 허웅, 맥키네스와 KT 윌리엄스, 김우람이 한데 뒤엉켜 볼다툼을 벌이고 있다.


동부 허웅, 맥키네스와 KT 윌리엄스, 김우람이 한데 뒤엉켜 볼다툼을 벌이고 있다.
동부 허웅, 맥키네스와 KT 윌리엄스, 김우람이 한데 뒤엉켜 볼다툼을 벌이고 있다.


동부 허웅, 맥키네스와 KT 윌리엄스, 김우람이 한데 뒤엉켜 볼다툼을 벌이고 있다.
동부 허웅, 맥키네스와 KT 윌리엄스, 김우람이 한데 뒤엉켜 볼다툼을 벌이고 있다.


동부 허웅, 맥키네스와 KT 윌리엄스, 김우람이 한데 뒤엉켜 볼다툼을 벌이고 있다.
동부 허웅, 맥키네스와 KT 윌리엄스, 김우람이 한데 뒤엉켜 볼다툼을 벌이고 있다.


KT 김우람과 동부 맹상훈이 볼을 차지하기 위해 치열한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
KT 김우람과 동부 맹상훈이 볼을 차지하기 위해 치열한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


KT 윌리엄스와 동부 맥키네스, 맹상훈이 리바운드볼을 차지하기 위해 거친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
KT 윌리엄스와 동부 맥키네스, 맹상훈이 리바운드볼을 차지하기 위해 거친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


KT 윌리엄스와 동부 맥키네스, 맹상훈이 리바운드볼을 차지하기 위해 거친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
KT 윌리엄스와 동부 맥키네스, 맹상훈이 리바운드볼을 차지하기 위해 거친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


KT 윌리엄스와 동부 맥키네스, 맹상훈이 리바운드볼을 차지하기 위해 거친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
KT 윌리엄스와 동부 맥키네스, 맹상훈이 리바운드볼을 차지하기 위해 거친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


동부 벤슨과 KT 윌리엄스가 리바운드 다툼을 벌이고 있다.
동부 벤슨과 KT 윌리엄스가 리바운드 다툼을 벌이고 있다.


KT 이재도와 동부 박지현이 볼다툼을 벌이고 있다.
KT 이재도와 동부 박지현이 볼다툼을 벌이고 있다.


KT 윌리엄스가 동부 맥키네스의 슛블럭에 막히고 있다.
KT 윌리엄스가 동부 맥키네스의 슛블럭에 막히고 있다.


동부 벤슨과 KT 김승원이 리바운드 다툼을 벌이고 있다.
동부 벤슨과 KT 김승원이 리바운드 다툼을 벌이고 있다.


동부 허웅이 KT 김승원의 마크 앞에서 골을 성공시키고 있다.
동부 허웅이 KT 김승원의 마크 앞에서 골을 성공시키고 있다.


동부 벤슨, 허웅이  KT 윌리엄스가 볼을 차지하려고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
동부 벤슨, 허웅이 KT 윌리엄스가 볼을 차지하려고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


KT 윌리엄스, 김승원과 동부 벤슨, 맥키네스가 치열한 볼다툼을 벌이고 있다.
KT 윌리엄스, 김승원과 동부 벤슨, 맥키네스가 치열한 볼다툼을 벌이고 있다.


KT 이재도가 동부 허웅에 앞서 볼을 차지하려다 반칙을 범하고 있다.
KT 이재도가 동부 허웅에 앞서 볼을 차지하려다 반칙을 범하고 있다.


KT 이재도가 동부 허웅에 앞서 볼을 차지하려다 반칙을 범하고 있다.
KT 이재도가 동부 허웅에 앞서 볼을 차지하려다 반칙을 범하고 있다.


원주동부 최성모
원주동부 최성모


동부 김주성이 KT 천대현의 마크를 뚫고 골을 성공시키고 있다.
동부 김주성이 KT 천대현의 마크를 뚫고 골을 성공시키고 있다.


원주동부 김주성
원주동부 김주성


동부 김주성이 KT 천대현에게 볼을 빼앗기고 있다.
동부 김주성이 KT 천대현에게 볼을 빼앗기고 있다.


동부 김주성이 KT 천대현에게 볼을 빼앗기고 있다.
동부 김주성이 KT 천대현에게 볼을 빼앗기고 있다.


동부 윤호영이 KT 김종범과 볼다툼을 벌이다 놓치고 있다.
동부 윤호영이 KT 김종범과 볼다툼을 벌이다 놓치고 있다.


동부 허웅이 1점차로 추격하는 3점슛을 터뜨리고 김주성과 하이파이브를 나누고 있다.
동부 허웅이 1점차로 추격하는 3점슛을 터뜨리고 김주성과 하이파이브를 나누고 있다.


동부 허웅이 1점차로 추격하는 3점슛을 터뜨리고 동료들의 환영을 받고 있다.
동부 허웅이 1점차로 추격하는 3점슛을 터뜨리고 동료들의 환영을 받고 있다.





[leebean@tf.co.kr]
[사진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