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포토] '미소 한가득' 밀라 요보비치…'한국팬들 반가워요~'
입력: 2017.01.12 08:04 / 수정: 2017.01.12 08:04

[더팩트ㅣ인천국제공항=임세준 기자] 할리우드 배우 밀라 요보비치가 영화 '레지던트 이블: 파멸의 날' 홍보차 12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레지던트 이블: 파멸의 날'은 바이러스에 감염된 세상을 구할 백신에 대한 결정적 정보를 입수한 인류의 유일한 희망 앨리스(밀라 요보비치 분)가 파멸의 근원지인 라쿤 시티로 돌아와 엄브렐라 그룹과 벌이는 마지막 전쟁을 그린 영화로 오는 25일 개봉한다.

limsejun0423@tf.co.kr
사진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