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포토] '야구장 데이트' 황정음-이영돈 부부, 아직도 뜨겁다
입력: 2016.10.17 21:07 / 수정: 2016.10.18 06:37
배우 황정음이 남편 이영돈씨와 경기를 관전하고 있다.
배우 황정음이 남편 이영돈씨와 경기를 관전하고 있다.

[더팩트 | 최용민 기자] 17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 리그 포스트시즈' 준플레이오프 4차전 넥센히어로즈와 LG트윈스의 경기에서 배우 황정음이 프로골퍼 남편 이영돈씨와 경기를 관전하고 있다. LG 열혈팬 황정음과 이영돈씨는 올해 2월 결혼식을 올렸다. 황정음-이영돈 부부의 응원에 힘입은 LG는 4점을 먼저 내주고도 5-4로 역전승, 2년 만에 플레이오프에 진출했다.

배우 황정음이 남편 이영돈씨와 경기를 관전하고 있다.
배우 황정음이 남편 이영돈씨와 경기를 관전하고 있다.
배우 황정음이 남편 이영돈씨와 경기를 관전하고 있다.
배우 황정음이 남편 이영돈씨와 경기를 관전하고 있다.

배우 황정음이 남편 이영돈씨와 경기를 관전하고 있다.
배우 황정음이 남편 이영돈씨와 경기를 관전하고 있다.




[leebean@tf.co.kr]
[사진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