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복덩이' 품은 박수진, '욘사마'와 일본 여행 후 귀국
입력: 2016.08.20 04:00 / 수정: 2016.08.20 09:00
태교여행 마친 배용준-박수진 부부 배용준-박수진 부부가 일본 도쿄에서 여행을 마친 뒤 19일 밤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하고 있다.
'태교여행 마친 배용준-박수진 부부' 배용준-박수진 부부가 일본 도쿄에서 여행을 마친 뒤 19일 밤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하고 있다.

[더팩트ㅣ김포국제공항=이새롬 · 배정한 기자] 한류스타 커플 배용준-박수진 부부가 일본 무대에서 팬들과 만나는 행사를 성공적으로 마친 뒤 행복한 표정으로 귀국했다. 19일 밤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배용준-박수진 부부는 지난 14일 SM TOWN 도쿄돔 콘서트와 방탄소년단 도쿄 콘서트에 등장해 밝은 모습을 보임으로써 한일 양국에서 많은 관심을 받았다.

검정 선글라스와 페도라를 쓴 배용준은 감출 수 없는 외모로 공항에 있던 여성 여행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배용준과 약간 떨어진 상태에서 입국한 박수진은 옷으로 2세를 잉태한 배를 살짝 가리는 모습이었다. 지난해 7월 결혼한 배용준-박수진 부부는 올해 임신 소식을 알렸으며 2세의 태명은 '복덩이'로 내년 초 출산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욘사마다~
'욘사마다~'


눈에 띄는 결혼반지
'눈에 띄는 결혼반지'

욘사마의 남다른 포스~
'욘사마의 남다른 포스~'


선글라스 써도 돋보이는 외모
'선글라스 써도 돋보이는 외모'


공항을 찾은 여행객들의 시선을 한몸에
'공항을 찾은 여행객들의 시선을 한몸에'


앗 깜짝이야~
'앗 깜짝이야~'


살짝 나온 배는 옷으로 가렸어요~
'살짝 나온 배는 옷으로 가렸어요~'


귀하신 몸이라 철통경호
'귀하신 몸이라 철통경호'

우리 아이는 소중하니까요~
'우리 아이는 소중하니까요~'



hany@tf.co.kr
사진팀 photo@tf.co.kr

인기기사
AD
오늘의 TF컷
SPONSORED
  • 사이다
    • 이전
    • 다음
실시간 TOP10
정치&사회
경제
연예
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