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최자-설리 커플 일본 데이트 후 귀국, '당당한 사랑'
입력: 2016.08.20 03:52 / 수정: 2016.08.20 09:14
밀월여행 마쳤어요~ 연예계 공식 커플 다이나믹듀오의 최자(왼쪽)와 에프엑스 전 멤버 설리가 일본에서 달콤한 데이트를 마친 뒤 19일 밤 김포국제공항으로 귀국하고 있다.
'밀월여행 마쳤어요~' 연예계 공식 커플 다이나믹듀오의 최자(왼쪽)와 에프엑스 전 멤버 설리가 일본에서 달콤한 데이트를 마친 뒤 19일 밤 김포국제공항으로 귀국하고 있다.

[더팩트ㅣ김포국제공항=이새롬 · 배정한 기자] '연예계 공식 커플' 다이나믹듀오의 최자(36·본명 최재호)와 에프엑스 전 멤버 설리(21·본명 최진리)가 일본에서 달콤한 데이트를 마친 뒤 주위 시선을 의식하지 않고 당당하게 입국했다.

19일 밤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 최자와 설리는 여행객들이 북적이는 장소에서도 당당하게 팔짱을 끼는 등 거리낌 없는 모습으로 연인관계를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이들은 지난 18일 도쿄 이이다바시와 구단시타에서 둘만의 오붓한 시간을 보내며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포착되기도 했다.

또한, 이 커플은 국내에서도 거리낌 없는 애정행각으로 많은 목격담을 보였는데 특히 SNS에 식사를 하며 소소한 데이트를 하거나 애정 어린 스킨십을 나누는 사진들을 올리며 당당하고 자유로운 연애를 이어가고 있다.

설리와 최자는 지난 2013년 8월부터 데이트 목격담이 나왔고, 1년 만인 2014년 8월 열애를 공식적으로 인정했다. 특히 설리는 공개 열애를 시작한 후 최자를 향해 애정을 담은 사진을 올려 누리꾼 사이에서 화제의 '럽스타그램'을 만들기도 했다.

한편 최자가 속한 다이나믹듀오는 지난 6일 3년 만의 단독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최자는 3주 동안 5개 도시에서 6회 공연을 진행하며 팬들과 호흡했다. 설리는 배우로 전향한 후 내년 개봉 예정인 영화 '리얼' 개봉을 준비하고 있다.

밀월여행 마치고 돌아왔어요~
'밀월여행 마치고 돌아왔어요~'


여전히 잘 만나고 있죠~
'여전히 잘 만나고 있죠~'


대화가 끊이지 않는 두 사람
'대화가 끊이지 않는 두 사람'


취재진?
'취재진?'


공식커플인데 괜찮아요~
'공식커플인데 괜찮아요~'


오빠랑 있으니 좋아요~
'오빠랑 있으니 좋아요~'


우리 여전히 달달해요~
'우리 여전히 달달해요~'


hany@tf.co.kr
사진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