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사진관] '제17회 JIFF'를 빛낸 남자 핫스타 3인!
입력: 2016.04.28 21:49 / 수정: 2016.04.28 21:49

[더팩트 | 전주=이덕인 기자] '제17회 전주국제영화제' 개막식이 28일 저녁 전북 전주시 고사동 영화의 거리 내 야외상영장에서 열린 가운데 배우 권율, 피아니스트 윤한, 배우 안재홍이 레드카펫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저녁 7시 레드카펫 행사를 시작으로 8시부터 개막식 행사와 9시에는 개막작 '본 투 비 블루(감독 로베르 뷔드로)'가 상영한다. 개막식은 배우 이종혁과 유선이 사회를 맡고 '국제경쟁' 심사위원으로 초청된 배우 정재영과 한예리를 비롯해 김동완, 김동완, 권율, 안재홍, 전혜빈, 허이재, 류현경, 백성현, 박정민 등 많은 스타가 영화제에 참석할 예정이다.

배우를 압도하는 비주얼의 피아니스트 윤한!
배우를 압도하는 비주얼의 피아니스트 윤한!


음악을 넘어서 연기까지 도전?!
음악을 넘어서 연기까지 도전?!


뭐니뭐니해도 핫스타 권율을 뺄 수 없지~
뭐니뭐니해도 '핫스타' 권율을 뺄 수 없지~


이렇게 훈훈해도 되는지...
이렇게 훈훈해도 되는지...


대세 중 대세는 역시 안재홍이지!
대세 중 대세는 역시 안재홍이지!


포토월은 아직 어색한 대세 배우
포토월은 아직 어색한 대세 배우


괜찮아, 난 대세니까.
괜찮아, 난 대세니까.


thelong0514@tf.co.kr
사진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