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클릭] '이재영 33점' 흥국생명, GS와 3번째 풀세트 혈투 승리
입력: 2015.12.28 19:50 / 수정: 2015.12.28 19:58
흥국생명이 풀세트 접전끝에 3-2로 GS칼텍스를 누르고 승리를 거둔 가운데 이재영이 주먹을 불끈 쥐며 기쁨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흥국생명이 풀세트 접전끝에 3-2로 GS칼텍스를 누르고 승리를 거둔 가운데 이재영이 주먹을 불끈 쥐며 기쁨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더팩트|장충체육관=최용민 기자] 28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2015-2016 NH농협 V-리그' 여자부 GS칼텍스와 흥국생명의 경기에서 흥국생명이 GS칼텍스와 풀세트 접전 끝에 3-2(30-28 20-25 25-15 22-25 15-13)로 승리를 거뒀다. 3위 흥국생명(10승 6패)은 승점 2를 추가해 승점 27로 2위 IBK기업은행(승점 28)을 턱밑까지 추격했다. 3연패인 상황에서 전반기를 마친 흥국생명은 이날 이재영과 테일러가 64점을 합작하면서 연패를 끊었다.

흥국생명이 풀세트 접전끝에 3-2로 GS칼텍스를 누르고 승리를 거둔 가운데 테일러가 주먹을 불끈 쥐며 기뻐하고 있다.
흥국생명이 풀세트 접전끝에 3-2로 GS칼텍스를 누르고 승리를 거둔 가운데 테일러가 주먹을 불끈 쥐며 기뻐하고 있다.
흥국생명이 풀세트 접전끝에 3-2로 GS칼텍스를 누르고 승리를 거둔 가운데 승리가 확정된 선수들이 기쁨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흥국생명이 풀세트 접전끝에 3-2로 GS칼텍스를 누르고 승리를 거둔 가운데 승리가 확정된 선수들이 기쁨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흥국생명이 풀세트 접전끝에 3-2로 GS칼텍스를 누르고 승리를 거둔 가운데 이재영이 손에 얼굴을 묻고 기쁨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흥국생명이 풀세트 접전끝에 3-2로 GS칼텍스를 누르고 승리를 거둔 가운데 이재영이 손에 얼굴을 묻고 기쁨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GS 표승주가 흥국생명 조송화의 블로킹 앞에서 강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GS 표승주가 흥국생명 조송화의 블로킹 앞에서 강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흥국생명 테일러가 GS 캣밸의 블로킹 위로 강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흥국생명 테일러가 GS 캣밸의 블로킹 위로 강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GS 캣밸이 스파이크서브 득점에 성공한 뒤 주먹들 불끈 쥐고 있다.
GS 캣밸이 스파이크서브 득점에 성공한 뒤 주먹들 불끈 쥐고 있다.
흥국생명이 이재영이 블로킹 득점에 성공한 뒤 주먹을 불끈 쥐며 기뻐하고 있다.
흥국생명이 이재영이 블로킹 득점에 성공한 뒤 주먹을 불끈 쥐며 기뻐하고 있다.
GS 캣벨이 표승주가 득점에 성공하자 머리를 쓰다듬으며 기뻐하고 있다.
GS 캣벨이 표승주가 득점에 성공하자 머리를 쓰다듬으며 기뻐하고 있다.
GS 캣벨이 득점에 성공하자 두손을 번쩍 들어 기뻐하고 있다.
GS 캣벨이 득점에 성공하자 두손을 번쩍 들어 기뻐하고 있다.
GS 표승주가 블로킹 득점에 성공하자 동료들이 기뻐하고 있다.
GS 표승주가 블로킹 득점에 성공하자 동료들이 기뻐하고 있다.
GS 표승주가 득점에 성공한 뒤 한송이와 하이파이브를 나누고 있다.
GS 표승주가 득점에 성공한 뒤 한송이와 하이파이브를 나누고 있다.
흥국생명 김혜진이 강스파이크를 터뜨리고 있다.
흥국생명 김혜진이 강스파이크를 터뜨리고 있다.
흥국생명 이재영이 GS 배유나, 정지윤의 블로킹 위로 강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흥국생명 이재영이 GS 배유나, 정지윤의 블로킹 위로 강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GS 리베로 나현정이 네트 밑에서 볼을 살리려고 몸을 날리고 있다.
GS 리베로 나현정이 네트 밑에서 볼을 살리려고 몸을 날리고 있다.
흥국생명 이재영이 강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흥국생명 테일러
흥국생명 테일러
흥국생명 테일러가 GS 이소영, 배유나의 블로킹 사이로 강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흥국생명 테일러가 GS 이소영, 배유나의 블로킹 사이로 강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GS 표승주가 블로킹 득점에 성공한 뒤 주먹을 불끈 쥐고 있다.
GS 표승주가 블로킹 득점에 성공한 뒤 주먹을 불끈 쥐고 있다.
GS 캣밸이 강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GS 캣밸이 강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GS 캣밸이 흥국생명 김수지의 블로킹 앞에서 강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GS 캣밸이 흥국생명 김수지의 블로킹 앞에서 강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흥국생명 선수들이 듀스끝에 1세트를 따내자 기뻐하고 있다.
흥국생명 선수들이 듀스끝에 1세트를 따내자 기뻐하고 있다.
흥국생명 선수들이 듀스까지 가는 접전 끝에 1세트를 따내자 기뻐하고 있다.
흥국생명 선수들이 듀스까지 가는 접전 끝에 1세트를 따내자 기뻐하고 있다.
GS 캣밸이 서브득점에 성공한 뒤 주먹을 불끈 쥐며 기뻐하고 있다.
GS 캣밸이 서브득점에 성공한 뒤 주먹을 불끈 쥐며 기뻐하고 있다.
흥국생명 조송화가 블로킹득점에 성공한 뒤 기뻐하고 있다.
흥국생명 조송화가 블로킹득점에 성공한 뒤 기뻐하고 있다.

흥국생명 테일러가 득점에 성공한 뒤 환호하고 있다.
흥국생명 테일러가 득점에 성공한 뒤 환호하고 있다.
GS 이소영이 흥국생명 공윤희의 블로킹 위로 강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GS 이소영이 흥국생명 공윤희의 블로킹 위로 강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leebean@tf.co.kr]
[사진팀 photo@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