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장우 대전시장 "국내 최초 추진 트램 총 사업비 변경 조기 확정 중요"
입력: 2022.11.28 17:32 / 수정: 2022.11.28 17:32

베이스볼 드림파크 국비 증액 및 대전의료원 총사업비 승인 협조 건의

왼쪽부터 추경호 경제부총리와 이장우 대전시장 / 대전시 제공
왼쪽부터 추경호 경제부총리와 이장우 대전시장 / 대전시 제공

[더팩트 | 대전=최영규 기자] 이장우 대전시장은 28일 오후 정부 서울청사에서 추경호 경제부총리와 만나 주요 현안의 조속한 해결을 건의했다.

이 시장은 면담에서 도시철도 2호선 트램 조기 건설, 베이스볼 드림파크 조성, 대전의료원 설립 등에 대한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먼저 추 부총리에게 속도감 있는 트램 건설 추진을 위해 총사업비 변경 조기 확정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시장은 ‘’트램의 경우 국내에서 처음 추진하는 사업으로 사업비 산정에 한계가 있었으며 이를 기본설계 단계에서 사업 계획을 구체화하면서 불가피하게 총사업비가 증액됐다"고 설명했다.

대전 도시철도 2호선은 1996년 정부의 기본계획 승인 후 26년 간 지속된 대전 시민의 오랜 숙원 사업인 만큼 트램 건설이 하루 빨리 정상 궤도에 진입할 수 있도록 중앙정부의 배려를 요청했다.

또 베이스볼 드림파크의 안정적인 사업비 확보를 위해 정부안 50억 원보다 70억 원이 증액된 120억 원이 내년도 국비로 국회에서 확정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했다.

내년부터 대전의료원 설계가 본격적으로 시작되기 위해서는 기획재정부의 총사업비 승인이 조속히 필요하다고 건의했다.

이 시장은 "내년도 예산안이 국회에서 확정될 때까지 그동안 쌓아온 국회, 중앙정부 등과의 네트워크를 적극 활용, 주요 현안이 빠르게 해결될 수 있도록 국비 확보를 위해 국회 의결이 확정될 때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andrei73@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