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판교를 과학기술특구로…특목고 설립"
입력: 2022.05.18 14:57 / 수정: 2022.05.18 14:57

"프랑스 '에꼴42'·구글캠퍼스 융합한 혁신캠퍼스 세울 것"

안철수 국민의힘 경기 성남 분당갑 국회의원 후보가 시도위원 후보들과 18일 성남시 분당구 판교동 493번지를 둘러보고 있다. /안철수 캠프 제공
안철수 국민의힘 경기 성남 분당갑 국회의원 후보가 시도위원 후보들과 18일 성남시 분당구 판교동 493번지를 둘러보고 있다. /안철수 캠프 제공

[더팩트ㅣ성남= 김명승 기자] 경기 성남 분당갑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국민의힘 안철수 후보는 18일 "분당 판교를 4차산업혁명 과학기술특구로 만들고 그에 걸맞은 특목고 설립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안 후보는 이날 자신의 선거사무소에서 첫 교육공약 발표회를 열고 "판교신도시를 조성하던 2005년 성남시와 LH는 판교 테크노밸리와 가까운 판교동 493번지 1만6000여㎡ 택지를 학교용 부지로 용도 지정했는데 이후 경기도교육청의 정책방향이 '수월성 교육'에서 '평등화 교육'으로 바뀌면서 특목고 설립은 추진되지 못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 부지가 방치된 지 17년이 지나면서 성남시는 지난해 판교동 493번지를 포함해 판교지구 미활용 부지(5개 필지) 활용방안에 대한 연구용역을 실시해 올해 복합문화커뮤니티, 공유오피스시설 등 공공편의시설을 설립하는 결론을 내렸다"며 "하지만 제가 당선되면 주민 뜻을 다시 묻고 4차산업 인재양성의 전당을 세울 수 있도록 전방위로 설득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잡초들만 무성하게 자라고 허허벌판으로 남겨진 해당 부지를 세계적인 소프트웨어 교육기관인 프랑스의 '에꼴42'와 스타트업의 메카인 구글캠퍼스를 융합한 형태인 4차산업혁명에 맞는 혁신캠퍼스(특목고)로 바꿔 창의력이 풍부한 미래기술 핵심 인재들을 분당 판교에서 길러내겠다"고 덧붙였다.

newswork@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