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20일까지 장성사랑상품권 부정유통 단속
입력: 2021.10.01 17:01 / 수정: 2021.10.01 17:01
장성군청 미디어 파사드 /장성군 제공
장성군청 미디어 파사드 /장성군 제공

[더팩트 l 장성=허지현 기자] 전남 장성군이 상품권 발행 확대와 10% 할인행사 등으로 인한 부정유통 발생 우려에 따라 오는 20일까지 장성사랑상품권 부정 유통 차단을 위한 일제 단속을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단속 대상은 ▲물품 판매 또는 용역 제공 없이 상품권을 받는 행위 ▲실제 매출액 이상의 상품권을 주고받는 행위 ▲가맹점이 부정수취 상품권의 환전을 대행하는 행위 등이다.

부정 사용으로 단속되면 지난해 7월 발효한 지역사랑상품권법에 따라 최고 2000만원 이하의 과태료 처분을 받을 수 있다.

군 관계자는 "부정유통 단속과 함께, 지역 상품권이 지역경제 활성화와 서민경제 부양 등 본래 취지대로 사용될 수 있도록 유의사항도 적극 홍보할 계획"이라면서 "이번 단속을 계기로 건전한 상품권 유통질서가 확립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장성군은 지난 1월 조폐공사의 상품권통합관리서비스를 도입해 상품권의 제조, 판매, 환전 등 유통 전 과정을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있다.

forthetrue@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