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여행업 살리GO 프로젝트' 추진
입력: 2021.09.24 14:47 / 수정: 2021.09.24 14:47
진주성 전경/진주시 제공
진주성 전경/진주시 제공

관광 상품 개발·여행업계 살리기 일석이조 효과

[더팩트ㅣ진주=이경구 기자]경남진주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피해를 입고 있는 여행업계를 지원하기 위해 오는 27일부터 ‘진주시 여행업 살리GO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시 자체 예산으로 추진하며 코로나19로 인해 단체여행보다 가족 단위 소규모 개별여행으로 변화됨에 따라 여행사의 창의적인 여행상품 개발로 코로나 이후 관광산업에 대비하도록 돕기 위해 마련됐다.

지원 대상은 진주시에 소재한 여행사로 진주관광 상품을 2건 이상 개발해 여행사별 자체 고객 데이터 등을 활용, 모객 활동을 한 경우 업체당 100만원을 지원한다.

1차 사업 신청은 오는 27일부터 10월 13일까지이며 신청서와 관련 서류를 관광진흥과로 제출하면 된다. 1차로 신청된 관광상품은 심사를 거쳐 지원 여부를 결정한다. 심사를 통과한 지원 대상자는 모객 활동 증빙자료를 첨부해 10월 25일부터 29일까지 반드시 2차 신청서를 제출해야 한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여행업의 실질적인 지원을 위해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며, "이번 지원사업으로 여행업 종사자들이 어려움을 이겨낼 수 있는 희망의 불씨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탄소 없는 여행, 생태여행, 힐링여행 등 최근 관광의 변화를 반영한 다양한 관광상품 개발로 진주시의 숨은 관광지가 상품화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했다.

hcmedia@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