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 소수력발전소에서 30대 인부 보수작업중 추락
입력: 2021.09.21 09:10 / 수정: 2021.09.21 09:10
봉화군 명호면 소수력발전소에서 보수작업을 하던 30대 남성이 추락하는 사고가 났다. 봉화 소수력발전소 전경./봉화=이민 기자
봉화군 명호면 소수력발전소에서 보수작업을 하던 30대 남성이 추락하는 사고가 났다. 봉화 소수력발전소 전경./봉화=이민 기자

[더팩트ㅣ봉화=이민 기자] 경북 봉화의 소수력발전소에서 작업중 30대 인부가 추락하는 사고가 났다.

21일 경북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전날 오전 8시 45분쯤 봉화군 명호면 소수력발전소에서 보수작업을 하던 A(30)씨가 추락했다.

A씨는 긴급출동한 119구조대에 의해 인근병원으로 옮겨졌다.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소수력발전소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tktf@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