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공장 맨홀서 의식 잃은 80대 근로자 발견
입력: 2021.09.16 17:06 / 수정: 2021.09.16 17:06
16일 오전 7시 27분쯤 대구 서구 비산동의 한 도금공장 내 맨홀에서 근로자 A씨(81)가 발견됐다. 현재까지 의식을 찾지 못한 것으로 파악됐다./대구소방안전본부 제공
16일 오전 7시 27분쯤 대구 서구 비산동의 한 도금공장 내 맨홀에서 근로자 A씨(81)가 발견됐다. 현재까지 의식을 찾지 못한 것으로 파악됐다./대구소방안전본부 제공

[더팩트ㅣ대구=이성덕 기자] 16일 오전 7시 27분쯤 대구 서구 비산동의 한 도금공장 내 맨홀에서 근로자 A씨(81)가 발견됐다.

의식을 잃은 A씨는 인근병원으로 이송됐지만 현재까지 의식을 찾지 못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유독가스로 인해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자세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tktf@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