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내년 1월부터 1000원 농촌버스 운영
입력: 2021.09.16 13:43 / 수정: 2021.09.16 13:43
장성군 농촌버스 / 장성군 제공
장성군 농촌버스 / 장성군 제공

[더팩트 l 장성=허지현 기자] 전남 장성군이 내년부터 장성 지역 농촌버스 운임을 '1000원 단일요금제'로 개선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16일 밝혔다.

현재 장성군 농촌버스의 기본 요금은 성인 1500원, 중‧고생 1200원, 초등생 750원이다.

여기에 운행거리 10㎞를 초과하면 1㎞당 132원이 할증되거나, 장거리 이동 시 추가요금을 부과하는 거리‧구간비례요금제를 운영하고 있다.

군은 버스 이용객의 대다수가 노인, 학생, 농촌주민 등이라는 점에 착안해 '1000원 단일요금제'로 전환키로 하고, 최근 관련 조례를 입법예고했다.

단일요금제가 시행되면 성인은 1000원, 중‧고생 800원, 초등생 500원으로 요금이 인하된다. 또 10㎞ 이상 또는 장거리를 이동하더라도 추가 요금이 발생하지 않는다.

이는 지역민의 교통비 부담을 경감시키는 한편, 마을 간의 활발한 왕래를 유도해 지역경제 활성화도 기대할 수 있다.

단일요금제 운영으로 인한 농촌버스 운송 수입손실은 군이 보전한다.

장성군은 농촌버스 운영업체인 ㈜군민운수 측과 '1000원 단일요금제' 시행에 관한 협약을 체결하고, 내년 1월 시행을 목표로 세부적인 사항들을 준비해나갈 계획이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장성군민의 발인 농촌버스에 1000원 단일요금제를 적용해 보편적 교통복지를 실현하고 지역에 활기를 더하겠다"고 말했다.

forthetrue@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