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추경예산 6232억원 편성...지역경제·민생안정 중점
입력: 2021.08.19 17:40 / 수정: 2021.08.19 17:40
광주시는 제1회 추경예산보다 6232억 원(9.1%)이 증액된 7조5029억 원 규모의 제2회 추경예산을 편성해 20일 시의회에 제출한다. 광주광역시청사 전경./ 광주광역시 제공
광주시는 제1회 추경예산보다 6232억 원(9.1%)이 증액된 7조5029억 원 규모의 제2회 추경예산을 편성해 20일 시의회에 제출한다. 광주광역시청사 전경./ 광주광역시 제공

[더팩트 l 광주=허지현 기자] 광주광역시는 제1회 추경예산보다 6232억원(9.1%)이 증액된 7조5029억원 규모의 제2회 추경예산을 편성해 20일 시의회에 제출한다고 19일 밝혔다.

회계별로는 일반회계가 6147억원(11.3%) 증액된 6조596억원, 특별회계는 85억원(0.6%) 증액된 1조4433억원이다.

세입 중 지방세는 주택과 자동차의 유상거래 건수 증가와 국세 세수 호조 등으로 취득세와 지방소비세, 지방소득세가 1309억원 증가했으며, 의존재원인 국고보조금과 지방교부세는 각각 3564억원, 1274억원 증액됐다.

이번 추경예산은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계층에 대해 더 넓고 두텁게 지원하겠다는 정부방침에 따라 긴급 편성됐다.

전국민 88%에게 1인당 25만원씩 지급하는 코로나 상생국민지원금 3066억원, 민생안정과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광주상생카드 10% 할인 혜택 지원에 490억원, 지역 공공일자리사업인 희망근로에 77억원을 반영했다.

특히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회복시키고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복지취약계층 지원과 지역현안 사업의 차질없는 추진에 중점을 두고 추진됐다. 학교무상급식비지원 132억원, 긴급복지지원 118억원, 지역아동센터종사자 처우개선 15억원을 편성했다.

품격있는 문화 광주 만들기를 위해 문화와 예술이 시민들의 일상이 되는 광주실현을 위해 유네스코 미디어아트 창의도시 조성 27억원, 충장상상큐브조성 30억원 등을 반영했다.

광주시가 제출한 2021년도 제2회 추경예산은 시의회 상임위와 예결위 심의를 거쳐 9월 10일 확정될 예정이다.

문영훈 시 기획조정실장은 "이번 추경은 정부 추경 확정에 따라 신속히 대응하고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의 생활안정과 침체된 지역경제 활력제고를 위해 편성했다"며 "예산안이 확정되는 대로 신속하게 집행하겠다"고 말했다.

forthetrue@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