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항서 베트남 축구국가대표팀 감독, 경남과기대서 명예 경영학박사
입력: 2020.11.16 15:57 / 수정: 2020.11.16 15:57
경남과기대서 명예 경영학 박사 학위를 받게 된 박항서 베트남 축구국가대표팀 감독. /경남과기대 제공
경남과기대서 명예 경영학 박사 학위를 받게 된 박항서 베트남 축구국가대표팀 감독. /경남과기대 제공

경남과기대 "'파파 리더십'으로 양국 관계 증진 이바지"

[더팩트ㅣ진주=이경구 기자] 경남과학기술대학교는 오는 18일 오전 11시 100주년 기념관 아트홀에서 박항서(60) 베트남 축구국가대표팀 감독에게 명예 경영학 박사학위를 수여한다.

박항서 감독은 지난해 베트남 남자 축구 국가대표팀이 그토록 꿈꾸던 동남아시아 경기(SEA 게임) 우승을 60년 만에 이뤘다. 2017년 10월 베트남에서 새 축구 인생을 시작한 지 2년여 만에 박 감독은 베트남의 꿈을 이뤄준 리더로 우뚝 섰다.

이석영 대학원장은 "박항서 감독은 경남 산청 출신으로 대한민국과 베트남 정부로부터 네 차례에 걸쳐 훈장을 받을 정도로 탁월한 공적을 쌓았다"며 "베트남 축구국가대표팀 감독을 맡아 특유의 경영전략으로 최고의 팀을 육성해 양국의 관계 증진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는 등 지역 발전에 헌신한 공로를 높이 평가해 대학의 최고의 영예인 명예 경영학 박사학위를 수여하게 됐다"고 말했다.

김남경 경남과기대 총장은 "박 감독은 자신을 낮추고 겸손한 태도로 미련한 듯 보이지만 뚝심과 인내로 버티는 사람은 제 아무리 큰 힘을 가진 상대라도 도저히 당해낼 수 없다는 진리를 보여줬다"며 "리더의 중요성을 다시 한번 배우는 계기가 됐다"며 축하했다.

경남과기대 총동창회에서도 ‘동문패’를 수여한다. 리현구 동창회장은 "‘파파 리더십’이라 불리는 섬김의 전략으로 최고의 팀을 육성하여 양국 관계 증진에 이바지하였을 뿐 아니라 우리 고향 사람들을 자랑스럽게 하였다"며 "110년의 전통을 자랑하는 동문회의 가족으로 환영하는 마음을 담았다"고 말했다.
hcmedia@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