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육아휴직 업무대행 직원 수당 지원"
입력: 2020.10.21 10:53 / 수정: 2020.10.21 10:53
광주시 일가정양립지원본부는 지역 내 100인 미만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육아휴직 업무대행자의 수당을 지급한다고 21일 밝혀다.사진은 광주광역시 일가정양립지원본부 전경./ 일가정양립지원본부 제공
광주시 일가정양립지원본부는 지역 내 100인 미만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육아휴직 업무대행자의 수당을 지급한다고 21일 밝혀다.사진은 광주광역시 일가정양립지원본부 전경./ 일가정양립지원본부 제공

100인 미만 중소기업 업무대행자 월 20만원씩 10개월 지원

[더팩트ㅣ광주=허지현 기자] 광주광역시 일가정양립지원본부는 지역 내 100인 미만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육아휴직 업무대행자의 수당을 지원한다고 21일 밝혔다.

육아휴직 업무대행자의 수당 지원 사업은 ‘아이 낳아 키우기 좋은 광주! 마음 편한 육아휴직 문화만들기’를 위해 지난해 전국 최초로 실시한 이후 올해 두 번째로 진행한다.

지원대상은 100인 미만 중소기업 근로자 중 육아휴직자의 업무를 대행하고 있는 직원이며, 올해 1~12월 중 10개월간 육아휴직자의 업무를 대행했을 시 월 20만원씩 최대 200만원까지 지원한다. 육아휴직자 1명의 업무를 대행하는 최대 2명(10만원)까지 가능하며, 10개월 미만일 경우 기간에 따라 산정된 금액을 지원한다. 지원금은 지역화폐인 광주상생카드로 지급한다.

지원조건은 100인 미만 중소기업 중 회사여건 및 특수사항으로 인해 대체인력을 채용하지 못한 기업이어야 한다. 고용보험이 가입돼 있어야 하며 출산휴가에서 육아휴직, 자동육아휴직제를 준수해야한다. 가족친화인증 미인증 기업은 반드시 다음 연도에 가족친화인증 신청을 위한 컨설팅에 참여하고, 특히 육아휴직자의 고용을 보장할 수 있어야 한다.

신청방법은 업무대행수당 신청서, 업무분장표 등 소정의 서류를 작성해 광주시 일가정양립지원본부 직장맘지원센터로 제출하면 되며, 기관과 분담율을 확인해야 한다. 예산 소진 시까지 선착순 모집한다.

제순자 시 일가정양립지원본부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 육아휴직업무대행수당이 아이 낳아 키우기 좋은 광주 만들기를 위한 새로운 시작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forthetrue@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