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 월출산, 생태계조사 중 희귀동·식물 발견…‘삵·무엽란’ 서식
입력: 2020.10.19 14:35 / 수정: 2020.10.19 14:35
창원저수지에 출현했던 삵 촬영사진./경남도청 공보관실 최종수 생태사진작가 제공
창원저수지에 출현했던 '삵' 촬영사진./경남도청 공보관실 최종수 생태사진작가 제공

평야지대에 솟아오른 독특한 지형 특성…희귀 동·식물 다수 발견

[더팩트 l 영암=김대원 기자] 국립공원공단 월출산국립공원사무소(이하 월출산국립공원)는 최근 월출산 일대의 생태계를 조사하던 중 희귀동식물인 ‘삵’과 ‘무엽란’의 서식을 확인했다고 19일 밝혔다.

월출산국립공원에 따르면 ‘삵’은 환경부지정 멸종위기Ⅱ급 식육목 고양이과에 속하는 포유류로 국내 자연생태계 먹이사슬의 정점에 있다. 이번에 생물자원 모니터용 무인센서카메라에 포착된 ‘삵’은 지난 봄에 출산한 개체로 추정되는 새끼 두 마리와 어미가 각각 담겨있다.

특히 ‘삵’은 단독생활을 하는 습성을 가지고 있어 여러 마리를 동시에 포착하는 것은 매우 드문 일이다. 이는 ‘삵’이 자연에서 번식을 하며 가족을 이루며 서식하고 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한편 이번 조사하는 과정 중 잎이 없어 광합성을 하지 않고, 다른 생물이 분해되면서 생성되는 유기물에 의존해 생육하는 ‘무엽란’이 발견됐다. ‘무엽란’은 산림청지정 희귀식물로 제주도 및 전라남도 도서지역만 제한적으로 분포하며 개체수가 매우 적어 위기종(EN)으로 지정되어있다.

세계자연연맹(IUCN)에서는 희귀식물을 멸종(EW), 멸종위기종(CR), 위기종(EN), 취약종(VU), 약관심종(LC) 및 자료부족종(DD)의 카테고리로 분류하고 있다.

forthetrue@ft.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