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세명기독병원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4명
입력: 2020.09.21 15:13 / 수정: 2020.09.21 15:16

20일 포항 종합운동장에 설치된 ‘이동 선별진료소’에서 세명기독 병원 직원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포항시 제공
20일 포항 종합운동장에 설치된 ‘이동 선별진료소’에서 세명기독 병원 직원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포항시 제공

21일 50대 여성 세명기독병원 관련 전수조사에서 확진 판정받아

[더팩트ㅣ포항=김달년 기자] 세명기독병원 관련자 전수조사에서 21일 1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

세명기독병원 관련 누적 확진자는 4명으로 늘었으며, 포항지역 확진자 수는 총 72명 이다.

포항시에 따르면 이 확진자는 포항시 북구에 거주하는 50대 여성으로, 지난 20일 종합운동장 선별진료소에서 ‘세명기독병원 확진자 관련 코로나19 전수조사’를 받았으며, 21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여성 확진자는 지난18일 세명기독병원에서 진료를 받았던 것으로 조사됐다.

포항시는 확진자를 국가지정격리병상으로 이송할 예정이며, 현재 심층역학조사 및 추가 접촉자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tktf@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