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교통상황] 연휴 마지막 날 오전 귀경길 정체…부산→서울 6시간
입력: 2021.09.22 10:12 / 수정: 2021.09.22 10:31
22일 오전 전국 고속도로는 일부에서 차량 흐름이 더딘 모습을 보이고 있다. /더팩트 DB
22일 오전 전국 고속도로는 일부에서 차량 흐름이 더딘 모습을 보이고 있다. /더팩트 DB

[더팩트 | 최승진 기자]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22일 전국 고속도로는 일부 구간에서 차량이 몰리면서 지·정체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이날 도로공사에 따르면 오전 11시 기준 부산에서 서울로 가는 방향은 6시간이 걸린다. 반대 방향은 이보다 1시간 10분 더 빠르다. 목포에서 서서울로 이동하는데 4시간 20분이 걸린다. 반대는 이보다 40분 더 빠르다.

22일 오전 10시 현재 경부고속도로는 상행 방향 남이JC에서 국사교에 이르는 총 12.3km 구간에서 정체 현상을 보이고 있다. 하행 방향은 잠원IC에서 서초IC에 이르는 총 3.5km 구간 흐름 답답하다.

경인고속도로 경우 상행 방향 신월IC에서 양천우체국삼거리까지 총 4.8km 구간 차량이 제 속도를 못 내고 있다. 중부고속도로는 상행 방향 서청주IC에서 오창IC 사이 총 7.6km 구간에서 가다 서기를 반복하고 있다.

도로공사는 이날 전국 고속도로를 이용하는 총 차량 대수를 모두 470만 대로 예상했다. 추석 다음 날이어서 귀경방향 혼잡이 심할 것이란 분석이다. 서울 방향 정체는 오후 4~5시쯤 최대를 기록한 뒤 오후 10시를 넘어서야 해소될 것으로 내다봤다.

shaii@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