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호스트바 불법영업 적발…종업원·손님 등 64명 입건
입력: 2021.10.02 16:03 / 수정: 2021.10.02 16:03
강남 호스트바가 방역수칙을 어겨 종업원과 손님 등 64명이 경찰에 입건됐다. 사진은 해당 기사와 무관. /배정한 기자
강남 호스트바가 방역수칙을 어겨 종업원과 손님 등 64명이 경찰에 입건됐다. 사진은 해당 기사와 무관. /배정한 기자

새벽 1시 대기 중인 손님까지 영업 활발

[더팩트|이진하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가 연일 2000명 이상을 기록하는 가운데 경찰이 방역수칙을 위반하며 불법 영업한 호스트바를 적발했다.

서울 수서경찰서는 2일 오전 1시 15분쯤 강남구 대치동의 한 지하 호스트바에서 업주와 남성 접객원 40명, 여성 손님 23명 등 총 64명을 감염병예방법 위반 혐의로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 조사에서 이 업소는 단속을 피하기 위해 약속된 장소에서 손님과 만나 차량으로 1km를 돌아 업소로 돌아오는 방식으로 영업을 해왔다.

경찰은 잠복근무를 통해 해당 업소가 불법 영업을 하는 사실을 확인한 뒤 소방과 함께 업소 문을 강제로 열고 진입해 단속을 벌였다.

경찰에 따르면 해당 업소는 150평에 룸 13개 규모의 강남 최대 규모 호스트바로 단속 당시 오전 1시를 넘긴 시간에도 각 방은 손님들로 가득 찼고 대기 손님까지 있는 등 호황을 누렸던 것으로 확인됐다.

또 이 업소는 체온계도 없었으며 출입자 명부나 QR코드 체크도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단속 과정에서 업소 관계자 1명과 여성 손님 1명은 경찰을 밀치며 폭언하고 신분증 제시를 거부해 현장에서 체포했다고 밝혔다.

jh311@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