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경운기 부품 공장서 불···2시간만에 진화
입력: 2021.01.17 16:21 / 수정: 2021.01.17 16:21
17일 오후 1시 42분경 울산 북구 시례동 한 경운기 부품 제조업체인 A산업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뉴시스
17일 오후 1시 42분경 울산 북구 시례동 한 경운기 부품 제조업체인 A산업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뉴시스

화재 발생 원인 조사 중

[더팩트ㅣ박나영 기자] 울산의 한 공장에서 난 불이 발생 2시간여 만에 진화됐다. 인명피해는 없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17일 오후 1시 42분경 울산 북구 시례동 한 경운기 부품 제조업체인 A산업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불은 강풍을 타고 인근 임야로 옮겨붙었다.

울산소방본부는 한때 인근 소방관서의 모든 소방력을 동원하는 대응 2단계 발령까지 검토했지만 다행히 지역 내 소방력으로 진화했다.

이날 공무원 30명, 산불전문예방진화대 25명, 산불감시원 20명, 소방대원 25명 등 100여명과 헬기 3대를 투입한 결과 오후 3시41분에 화재가 완전히 진화됐다.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울산소방본부는 화재 발생 원인을 조사중이다.

bohena@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