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전국 81개 시·군·구에 산사태 경보·주의보 발령
입력: 2020.08.09 13:14 / 수정: 2020.08.09 13:14
9일 산림청이 전국 81개 시·군·구에 산사태 경보 및 주의보를 발령했다.지난 2일 산사태가 발생한 안성시 죽산면 장원리의 주택가에서 복구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안성=배정한 기자
9일 산림청이 전국 81개 시·군·구에 산사태 경보 및 주의보를 발령했다.지난 2일 산사태가 발생한 안성시 죽산면 장원리의 주택가에서 복구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안성=배정한 기자

8일 하루 동안 55건 산사태 발생…이달 들어 전국서 657건 산사태 잠정 집계

[더팩트│성강현 기자] 산림청이 지속되는 집중 호우로 전국 81개 시·군·구에 산사태 경보 및 주의보를 9일 발령했다.

산림청 산사태예방지원본부에 따르면 지난 8일 하루 동안 경기(안성·연천·가평·김포), 강원(철원·홍천·인제·원주), 경남(거창·합천·산청·함양) 지역에서 55건의 산사태가 발생했다. 이달 들어서는 전국에서 657건의 산사태가 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이에 산림청은 8일 제주도를 제외한 전국 16개 시·도에 산사태 위기경보 ‘심각’ 단계를 발령한데 이어, 9일 오전 7시부터 전국 81개 시·군·구에 산사태 경보와 주의보를 내렸다고 밝혔다.

산사태 경보 지역은 24곳으로 부산 수영구, 광주광역시 북구, 세종, 경기 가평·안성, 충북 옥천, 전북 남원·무주·임실·장수·진안, 전남 곡성·광양·구례·순천·화순, 경북 성주, 경남 거창·산청·의령·진주·하동·함양·합천 등이다. ·또 인천 강화·옹진, 대구 달성, 광주 동, 경기 고양·과천·광명·광주·구리·군포·김포·남양주·동두천·부천·성남·수원·시흥·안산·안양·양주·양평·여주·연천·오산·용인·의왕·의정부·이천·파주·평택·포천·하남·화성, 강원 영월, 충북 보은·영동, 충남 논산·부여·서천, 전북 군산, 전남 강진·나주·담양·무안·영암·장흥·함평, 경북 구미·김천·영양·영주·포항, 경남 밀양·사천·창녕·창원·함안 등 57개 지역에는 산사태 주의보가 발령됐다.

지난 3일 오후 경기 안성시 일죽면의 한 양계장이 산사태로 처참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안성=이덕인 기자
지난 3일 오후 경기 안성시 일죽면의 한 양계장이 산사태로 처참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안성=이덕인 기자

박종호 산림청장은 "그동안 많은 강우로 산에 물이 포화된 상태로 적은 비에도 전국 어디에서나 대규모 산사태가 발생할 수 있는 위험한 상태"라면서 "대규모 산사태는 인명 및 재산피해가 크게 발생될 우려가 있기 때문에 긴급재난문자를 받거나 산사태 위험징후가 조금이라도 있을 경우에는 신속히 대피해 주시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danke@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