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교통상황] 설 연휴 첫날 귀성 전쟁…오전 11~12시 정체 절정
입력: 2020.01.24 10:44 / 수정: 2020.01.24 16:23
도로공사는 설 연휴 첫날인 24일 귀성 차량이 한꺼번에 몰리면서 전국 고속도로가 매우 혼잡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설날 명절 연휴(24~26일) 동안 전국 고속도로 통행료가 면제된다. /성남=임세준 기자
도로공사는 설 연휴 첫날인 24일 귀성 차량이 한꺼번에 몰리면서 전국 고속도로가 매우 혼잡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설날 명절 연휴(24~26일) 동안 전국 고속도로 통행료가 면제된다. /성남=임세준 기자

도로공사, 고속도로 실시간 교통상황 정보 제공

[더팩트│성강현 기자] 설 연휴 첫날이자 금요일인 24일 귀성 차량이 한꺼번에 몰리면서 전국 고속도로가 매우 혼잡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도로공사는 이날 귀성 방향 고속도로가 종일 주차장을 방불케 할 정도로 꽉 막힐 가운데 오전 11~12시 정체가 극심 절정에 이를 것이라고 내다봤다. 고속도로는 오후 7~8시께는 돼야 정체가 풀릴 것으로 보인다.

이날 오전 11시 승용차로 서울요금소를 출발할 경우 전국 주요 도시까지 예상 소요시간은 부산 7시간 20분, 광주 5시간 30분, 울산 7시간, 대구 6시간 10분, 대전 3시간 10분, 강릉 4시간 10분이다. 반대로 부산에서 서울 요금소까지는 5시간 50분, 광주는 3시간 50분, 울산은 5시간 30분, 대구는 4시간 10분, 대전은 2시간 30분, 강릉은 2시간 40분이다.

도로공사는 홈페이지에서 승용차로 서울요금소를 출발할 경우 전국 주요 도시까지 예상 소요시간을 공개하고 있다. 위는 오전 11시 요금소 출발기준이다. /도로공사 홈페이지 캡처
도로공사는 홈페이지에서 승용차로 서울요금소를 출발할 경우 전국 주요 도시까지 예상 소요시간을 공개하고 있다. 위는 오전 11시 요금소 출발기준이다. /도로공사 홈페이지 캡처

이날 전국 예상 교통량은 461만대로,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이동하는 차량이 46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이동하는 차량이 33만대일 것으로 예상된다. 도로공사는 "전국 교통량은 평소 토요일과 비슷하지만, 교통상황은 평소보다 매우 혼잡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도로공사는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에서 고속도로 실시간 교통상황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한편 설날 명절 연휴(24~26일) 동안 전국 고속도로 통행료가 면제된다.

정부는 설 연휴 특별교통대책 차원에서 고속도로 통행료를 면제한다. 대체공휴일인 27일은 제외로 통행료를 내야 한다. 설날 명절 연휴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대상은 24일 0시부터 26일 24시 사이 고속도로를 이용하는 모든 차량이다.

danke@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