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전국 흐리고 강한 비…천둥·번개도 함께
입력: 2019.08.22 00:01 / 수정: 2019.08.22 00:01
장마전선의 북상으로 서울 등 수도권에 비가 내리는 오후 서울 중구 명동역 일대를 찾은 시민들이 우산을 쓴 채 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이동률 기자
장마전선의 북상으로 서울 등 수도권에 비가 내리는 오후 서울 중구 명동역 일대를 찾은 시민들이 우산을 쓴 채 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이동률 기자

충청남부와 남부지방, 제주도 피해 주의

[더팩트ㅣ장우성 기자] 22일은 전국에 구름이 많고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새벽 제주도 남서쪽해상에서 북상하는 저기압이 몰고온 고온다습한 남서류와 북서쪽에서 남하하는 기압골 후면의 차고 건조한 북서류가 남부지방에 닿겠다.

충청남부와 남부지방, 제주도에는 오전까지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mm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겠다. 150mm 이상의 많은 비가 오는 곳도 있겠다.

이후로 호우특보가 차차 확대, 강화될 가능성이 높으니 기상정보에 귀를 기울이는 게 좋다. 축대붕괴와 산사태, 저지대 침수 등 비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야 한다.

서울, 경기도와 강원도는 새벽까지 비가 오겠다.

예상 강수량은 서울과 경기도, 강원도는 5∼10㎜다. 충청 북부와 경북 북부, 제주도 북부는 10∼60㎜, 충청 남부와 남부지방, 제주도는 50∼100㎜가 예상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20∼25도, 낮 최고기온은 27∼31도로 예보됐다.


leslie@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인기기사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