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김정연이 함께하는 가을 축제 '2018 거창 한마당 대축제'
입력: 2018.08.26 16:29 / 수정: 2018.08.26 16:29
가수 김정연, 거창 한마당 대축제 MC 발탁. 국민안내양 김정연이 가을 축제의 서막을 알리는 거창 한마당 대축제에서 MC로 발탁됐다. /J스토리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김정연, '거창 한마당 대축제' MC 발탁. '국민안내양' 김정연이 가을 축제의 서막을 알리는 '거창 한마당 대축제'에서 MC로 발탁됐다. /J스토리엔터테인먼트 제공

'거창 한마당 대축제' 9월 6일부터 9일까지 나흘간 열린다!

[더팩트|이진하 기자] 무더웠던 폭염을 식혀주는 가을 축제의 계절이 찾아오고 있다. 경상남도의 대표 가을 축제인 '2018 거창 한마당 대축제'가 오는 9월 열린다. 여기에 '국민안내양'으로 활약하고 있는 가수 김정연이 MC에 발탁돼 시선을 모으고 있다.

9월 6일부터 나흘간 열리는 '거창 한마당 대축제'는 군민체육대회, 아림예술제, 평생학습축제, 녹색곳간 농산물대축제, 거창한거창사과마라톤대회 등 5개 축제가 통합된 만큼 어떤 축제보다 알찬 프로그램으로 관광객들을 맞이 할 것으로 보인다.

더불어 KBS 1TV '6시 내 고향' 국민 안내양 김정연이 코미디언 강성범과 함께 '2018 거창 한마당 대축제' 공개방송 MC로 발탁됐다. 전국 각지를 누비면서 10년째 어르신들의 허전한 마음을 달래주고 있는 가수 김정연은 '어르신들의 뽀로로', '국민딸'로 물리며 효(孝)의 아이콘으로 불리고 있어 기대가 더욱 크다.

김정연과 강성범이 MC로 발탁된 거창 한마당 대축제는 다섯 가지 축제가 종합된 대규모 가을 축제다. /J스토리엔터테인먼트 제공
김정연과 강성범이 MC로 발탁된 거창 한마당 대축제는 다섯 가지 축제가 종합된 대규모 가을 축제다. /J스토리엔터테인먼트 제공

9월 8일 저녁 6시 30분에 열리는 '원음방송 라디오 특집 공개 방송'은 가수 김정연과 코미디언 강성범이 공동 MC를 맡아 찰진 입담으로 축제 방문객의 마음을 들었다 놨다 할 예정이다. 김정연과 강성범은 지난 7월에 열렸던 강원도 양주군 '청춘 양구 배꼽축제'에서 이미 호흡을 맞춘 바 있어 지역 축제에서 제2의 고춘자·장소팔로 불리고 있을 정도다.

이번 축제에 초대가수도 역대급이다. 블락비 바스트, 박상민, 라붐, 심신, 더 이스트라이트 등 전 세대를 아우르는 대형 가수가 총출동해 축제의 볼거리를 더한다.

이렇게 다양한 출연진이 포진한 데는 '2018 거창한마당 대축제가 경남 도내 유망축제로 선정돼 지역축제의 모범 사례로 꼽히고 있는 유명세가 한몫했다. 지역문화예술정책의 효율성과 전문화를 위해 경남 군단위에서는 최초로 문화재단을 설립해 한마당대축제를 추진해 내실을 기하고 있는 만큼 큰 기대를 걸어도 좋을 듯하다.

군민체육대회, 아림예술제, 평생학습축제, 녹색곳간 농산물대축제, 거창한거창사과마라톤대회 등 5개 축제가 통합된 거창의 대표 명품축제 '2018 거창한마당대축제'는 오는 9월 6~9일까지 4일간 거창읍과 거창스포츠파크 일원에서 개최된다.

jh311@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