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코레일 예매 및 고속버스·SRT 성공률 높이는 방법은?
입력: 2017.08.29 07:31 / 수정: 2017.08.29 07:31

추석 코레일 예매 성공 비법은? 추석을 앞두고 29일부터 KTX 예매가 시작된 가운데 추석 코레일 예매에 성공할 수 있는 비법이 주목 받고 있다. /더팩트DB
추석 코레일 예매 성공 비법은? 추석을 앞두고 29일부터 KTX 예매가 시작된 가운데 추석 코레일 예매에 성공할 수 있는 비법이 주목 받고 있다. /더팩트DB

추석 코레일 예매, '전국민 수강신청' 시작

[더팩트ㅣ박대웅 기자] '전국민 수강신청'이라고 불리는 추석 열차 예매가 29일부터 시작된다. 코레일, 고속버스, SRT 등 추석 이동수단의 예매 성공률을 높이는 방법은 무엇일까.

추석 예매가 어려운 이유는 단연 시간제한 때문이다. 로그인 후 3분 이내 예약을 마치지 못하면 처음부터 다시 시작해야 한다. 60초 동안 아무런 움직임이 없는 경우도 자동 로그아웃된다.

추석 예매에 성공하기 위해서는 먼저 기본적인 대상 기간과 예약 일정을 숙지해야 한다. 추석 열처표 예매 대상은 9월29일부터 10월9일까지 모두 11일이다.

일정은 경부와 경전, 동해, 대구, 충북, 경의, 경북, 동해남부선은 29일에, 호남과 전라, 장항과 중앙, 태백과 영동, 경춘선은 30일에 예매가 가능하다.

인터넷 예매는 오전 6시부터 가능하고 역 창구는 오전 9시부터 가능하다. 전체 승차권 중 70%가 인터넷으로 30%가 역 창구와 대리점에 배정된 만큼 인터넷 예매에 도전하는 것이 상대적으로 성공률리 높다. 또 해당 기간 ARS와 자동발매기 예매는 불가하다.

1인당 예매는 최대 12매(1회당 6매)까지며 예약한 추석 승차권의 구간을 축소할 수 없고 도중에 하차할 경우 승차하지 않은 구간의 환불은 불가능하다.

29일 오전 6시부터 추석 열차표 중 경부선 등이 예매를 시작한 가운데 이날 오전 9시부터 창구 예매가 시작된다. /더팩트DB
29일 오전 6시부터 추석 열차표 중 경부선 등이 예매를 시작한 가운데 이날 오전 9시부터 창구 예매가 시작된다. /더팩트DB

인터넷으로 추석 예매에 도전할 경우 철도 회원만 전용 홈페이지를 이용할 수 있어 미리 철도 회원에 가입하는 것이 좋다. 이미 회원이라면 멤버심 번호 10자리와 비밀번호를 미리 알아둬야 한다. 예약 시간이 임박해 아이디 조회 등을 하다 예매에 실패할 수 있다. 탑승 날짜와 시간대를 미리 적어두는 것도 도움이 된다.

인터넷 예매 중 가급적이면 대기 중 새로고침을 하지 말아야 한다. 대부분 '추석 승차권 예약' 버튼을 누르면 예약 대기창으로 접속하는데 들어온 순서대로 순번이 매겨진다. ㅐㅅ로고침을 누르는 순간 순서가 뒤로 밀린다.

대기시간 동안 잔여석 조회를 미리하는 것이 좋다. 잔여석이 없는 걸 확인하지 못하고 예약 절차를 밟는 건 시간 낭비다.

끝으로 치열한 경쟁 끝에 예매에 성공했다면 정해진 기간에 결제해야 한다. 정해진 기간에 결제하지 않으면 승차권 예매는 무효가 된다.

한편 STR 추석 승차권 예매는 다음 달 5일과 6일 실시된다.

bdu@tf.co.kr

디지털콘텐츠팀 bdu@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인기기사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