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엔터, JYP USA 설립…북미 시장 확대 본격화
입력: 2022.03.15 11:16 / 수정: 2022.03.15 11:16

자사 아티스트 라인업 본격적인 '글로벌 확장성' 행보

JYP엔터테인먼트가 JYP USA를 설립하고 글로벌 확장성 극대화를 위한 글로벌 포스트로 활용한다. /JYP 로고
JYP엔터테인먼트가 JYP USA를 설립하고 글로벌 확장성 극대화를 위한 글로벌 포스트로 활용한다. /JYP 로고

[더팩트 | 정병근 기자]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가 북미 현지 법인 JYP USA를 설립했다. 이를 본격적인 북미 시장 전개와 글로벌 확장성 극대화를 위한 글로벌 포스트로서 활용한다.

15일 JYP는 "K-POP 저변이 지속적으로 확대되고 있는 북미 및 글로벌 시장에서 자사 아티스트 및 사업 전반의 북미 거점 구축은 물론 새로운 전략적 진화를 시도하는 차원에서 JYP USA를 설립했다"며 북미 및 글로벌 시장 확대를 보다 본격화할 것임을 알렸다. 신설 법인으로 출범하는 JYP USA는 자사 아티스트 라인업의 본격적인 북미 시장 전개를 담당한다.

앞서 지난달 11일 JYP는 북미 No.1 레이블인 유니버설뮤직 그룹 산하 리퍼블릭 레코드(Republic Records)와 트와이스에 이어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 ITZY(있지)를 포함하는 전략적 협업 확대를 발표한 바 있다.

트와이스가 리퍼블릭 레코드와 함께 지난 정규 3집의 빌보드 200 3위 등극에 이어 최근 5개 도시, 7회 공연의 북미 투어를 모두 매진시키는 결과를 만들어 낸 데 이어 JYP USA 설립을 통한 시너지 제고로 향후 스트레이 키즈와 ITZY 역시 북미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

리퍼블릭 레코드의 회장 만티 립먼(Monte Lipman)은 "JYP USA의 설립은 박진영의 비전과 JYP의 뛰어난 매니지먼트 역량의 유기적인 진화라 본다. 이를 통해 K-POP의 글로벌 확장은 물론 트와이스, 스트레이 키즈, ITZY의 미국에서의 더욱 거대한 성과가 기대된다. 강력한 양사 파트너십 확대를 통해 함께 할 수 있어서 매우 기쁘고, 기대가 크다"고 밝혔다.

아울러 JYP USA는 신진 라인업인 엑스디너리 히어로즈(Xdinary Heroes, XH)와 NMIXX(엔믹스)의 향후 북미 진출 기반 또한 탄탄히 다질 예정이다.

북미를 중심으로 한 사업 전반의 글로벌 포스트로서 기존 사업의 글로벌 확대는 물론 북미 기반 신사업 모델 개발과 전략적 협업 확대에도 나선다. 또 K-POP이 가진 고유 팬덤 기반 비즈니스 모델의 미국 및 글로벌 확대 이식을 도모해 전 세계를 아우르는 360° 멀티 밸류 체인을 구축, 새로운 성장 동력 창출을 노린다.

이를 통해 한층 강화된 글로벌 확장성을 토대로 한 기업 가치의 지속적 증대는 물론 명실상부한 No.1 글로벌 컴퍼니로서 한 단계 더 도약하는 기반을 만든다는 계획이다.

일본에서 니쥬(NiziU)의 성공을 일군 것처럼 북미 현지 아티스트 발굴과 육성에도 힘쓴다. 성공 사례를 보여준 JYP의 현지화 전략인 글로벌라이제이션 바이 로컬라이제이션(Globalization by Localization)을 미국에도 확대 적용한다는 방침이다.

kafka@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