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헤중' 송혜교·장기용, 짙은 감성 가득한 캐릭터 포스터 공개
입력: 2021.10.25 11:14 / 수정: 2021.10.25 11:14
SBS 새 금토드라마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송혜교와 장기용이 역대급 비주얼 케미의 탄생을 알렸다. /삼화네트웍스, UAA 제공
SBS 새 금토드라마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송혜교와 장기용이 역대급 비주얼 '케미'의 탄생을 알렸다. /삼화네트웍스, UAA 제공

역대급 비주얼 커플 탄생, 11월 12일 첫 방송

[더팩트|박지윤 기자] '지헤중' 송혜교와 장기용이 깊은 감성과 표현력으로 애틋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특별한 사랑의 시작을 알렸다.

SBS 새 금토드라마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극본 제인 연출 이길복, 이하 '지헤중') 제작진은 25일 송혜교와 장기용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사진에는 거부할 수 없는 사랑에 빠지는 송혜교와 장기용의 비주얼 '케미'가 담겨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작품은 '이별'이라 쓰고 '사랑'이라 읽는 달고 짜고 맵고 시고 쓴 이별 액츄얼리다. 송혜교는 패션 회사 디자인 팀장 하영은 역을, 장기용은 프리랜서 패션 전문 포토그래퍼 윤재국 역을 맡아 로맨스를 그린다.

먼저 하영은으로 분한 송혜교는 빗방울이 떨어지는 날 창가에 홀로 앉은 채 어딘가를 응시하고 있다. 그의 눈빛에는 사랑과 떨림, 망설임 등 다양한 감정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여기에 '나는 지금 니가... 겁이 나'라는 문구는 하영은이 다가오는 사랑 앞에 흔들리고 있음을 짐작게 한다.

이어 윤재국으로 변신한 장기용은 한층 성숙해진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두 손에 카메라를 든 그는 무언가 깊은 생각에 잠긴 듯한 표정을 짓고 있어 궁금증을 더한다. 또 '가보지도 않고 어떻게 알아요'라는 문구는 남자 장기용의 매력을 배가시킨다.

이렇게 짙은 감성의 로맨스를 예고한 송혜교와 장기용은 인생 전체가 흔들릴지도 모르지만 빠져들 수밖에 없는 사랑 앞 남녀의 감정을 고스란히 담아낼 계획이다. 이번 작품으로 첫 연기 호흡을 맞추는 두 사람이 그려낼 멜로에 이목이 집중된다.

'지헤중'은 SBS '낭만닥터 김사부 2' 이길복 감독과 JTBC '미스티' 제인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오는 11월 12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jiyoon-1031@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