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독=이용대"...배드민턴 열풍 이끌 '라켓보이즈' 출격(종합)
입력: 2021.10.08 00:00 / 수정: 2021.10.08 00:00
이용대 윤현민 이찬원 정동원 김민기 윤두준 장성규 장수영(왼쪽 부터)가 tvN 새 예능프로그램 라켓보이즈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tvN 제공
이용대 윤현민 이찬원 정동원 김민기 윤두준 장성규 장수영(왼쪽 부터)가 tvN 새 예능프로그램 '라켓보이즈'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tvN 제공

윤두준·윤현민→이찬원, 좌충우돌 배드민턴 도전기

[더팩트|박지윤 기자] 수많은 스포츠 예능 프로그램들 사이에서 배드민턴으로 차별화를 둔 '라켓보이즈'가 베일을 벗는다.

tvN 새 예능프로그램 '라켓보이즈' 제작발표회가 7일 오후 티빙, 네이버TV, 네이버 NOW 채널을 통해 생중계됐다. 현장에는 양정우 PD와 김세희 PD를 비롯해 이용대 장수영 장성규 윤현민 윤두준 이찬원 김민기 정동원이 참석해 질의응답에 임했다.

'라켓보이즈'는 에너지 넘치는 청년들의 우당탕탕 좌충우돌 배드민턴 도전기로, 열정 가득한 배드민턴 새내기들이 전국 각지 고수들과의 도장 깨기를 거쳐 전국대회에 참가하기까지의 여정을 담는다.

2008년 베이징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이용대가 감독을, 전 국가대표 장수영이 코치를 맡아 장성규 윤현민 양세찬 윤두준 오상욱 이찬원 승관 김민기 정동원과 함께 배드민턴의 매력을 알린다.

먼저 양정우 PD는 "배드민턴은 생활 체육인들이 가장 많은 종목이라 평소에도 관심이 있었다"며 "방송 전에 이용대 감독을 만났는데 배드민턴을 알리고자 하는 열정이 굉장했다. 그래서 현역으로 뛰고 있는 이 감독과 함께 배드민턴 예능을 선보이게 됐다"고 기획 의도를 밝혔다.

이어 양 PD는 "잘 뛰는 선수, 배드민턴에 진심으로 임하는 선수 등 선수를 뽑는 이용대 감독의 명확한 기준이 있었다"며 "연예인 배드민턴 동호회라고 해서 마냥 장난스러운 게 아니라 진심으로 임할 분들을 찾았다"고 섭외 과정을 전했다.

이용대 장성규 윤현민 윤두준(왼쪽 부터)이 라켓보이즈에 임하는 소감과 각오를 전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tvN 제공
이용대 장성규 윤현민 윤두준(왼쪽 부터)이 '라켓보이즈'에 임하는 소감과 각오를 전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tvN 제공

'라켓보이즈'를 이끌 이용대 감독은 "'2020 도쿄 올림픽'과 SBS '라켓소년단'으로 높아진 배드민턴에 대한 관심을 '라켓보이즈'로 이어가고 싶었다"고 배드민턴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동호회 회장을 맡은 장성규는 "상대적으로 비인기 종목인 배드민턴이 가장 많은 동호회 회원 수를 가지고 있다는 게 아이러니했다. 그래서 배드민턴 매력을 직접 느껴보고 싶었다"고 솔직한 마음을 드러냈다.

그런가 하면 전 야구선수 겸 배우 윤현민은 이번 기회를 통해 그동안 잠재웠던 운동선수 DNA를 깨운다. 그는 "선수 시절의 몸 상태나 순발력은 아니지만 오기와 끈기는 나의 장점이자 무기"라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또 '체육돌'이라는 수식어를 가진 하이라이트 윤두준은 "본업이 아닌 스포츠 예능이 솔직히 부담됐다"며 "그렇지만 배드민턴을 할 수 있는 좋은 기회고, 최고의 감독에게 배울 수 있는 특권이 있다"고 장점을 꼽았다.

라켓보이즈는 오는 11일 오후 8시 40분 첫 방송된다. /tvN 제공
'라켓보이즈'는 오는 11일 오후 8시 40분 첫 방송된다. /tvN 제공

축구와 농구, 골프 등 여러 스포츠 예능 프로그램 속에서 최초로 배드민턴을 다루는 라켓보이즈'는 감독과 코치, 출연자뿐 아니라 현장을 그대로 담은 영상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는다. 이에 김세희 PD는 "올림픽 때 사용되는 360도 카메라 기술을 예능 최초로 도입했다. 실제 경기를 볼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양 PD는 "출연자들이 배드민턴을 사이에 두고 급속히 친해졌다. 촬영을 잊고 선수처럼 몰입하는 부분이 제작자로서 놀라웠다"며 "수많은 스포츠 예능이 있지만 우리는 감독이 이용대"라고 차별점을 전해 기대감을 높였다.

마지막으로 장성규는 "이용대 감독과 오상욱 선수의 금메달리스트 위계질서 신경전"을, 윤현민은"승리에 목말라 있는 멤버들의 성장통"을, 정동원은 "팀원 전체가 어떻게 성장하는지, 또 주장은 누가 되는지를 지켜봐 달라"고 본방송 시청을 독려했다.

한편, '라켓보이즈'는 오는 11일 오후 8시 40분 첫 방송된다.

jiyoon-1031@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