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신 품 떠난' 박재정, 오반·빈첸과 한솥밥 
입력: 2021.04.02 10:00 / 수정: 2021.04.02 10:00
가수 박재정이 로맨틱팩토리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새 소속사에서 음악 활동을 예고했다. /로맨틱팩토리 제공
가수 박재정이 로맨틱팩토리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새 소속사에서 음악 활동을 예고했다. /로맨틱팩토리 제공

로맨틱팩토리와 전속 계약…"전폭적인 지원 아끼지 않을 것" 

[더팩트|원세나 기자] 미스틱스토리와 이별한 가수 박재정이 로맨틱팩토리의 새 식구가 됐다.

로맨틱팩토리는 2일 "현세대 중 거의 유일한 정통 발라더의 계보를 잇는 아티스트인 박재정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박재정은 지난 2013년 Mnet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 K5'에 참가해 우승을 차지하며 이름을 알린 이후 애절한 감성의 발라드 가수로 자리 잡았고, 본인의 앨범 활동 외에도 다양한 드라마 OST 등에 참여하며 꾸준히 음악 활동을 펼쳐왔다.

로맨틱팩토리 관계자는 "이미 꾸준한 행보로 본인의 색을 갖추고 있는 박재정의 음악에 로맨틱팩토리가 지닌 여러 프로세스를 더해 더욱 시너지가 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로맨틱팩토리에는 피아노맨 등 발라드 가수를 비롯해 젊은 세대에서 핫한 반응을 얻고 있는 음원 강자 오반과 빈첸, 임수 등이 소속돼 있다.

wsena@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