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다사3' 현우·지주연, 100일 기념 여행 '아찔 스킨십' 포착
입력: 2020.12.02 10:47 / 수정: 2020.12.02 10:47
현우와 지주연이 우다사3에서 만난 지 100일 기념으로 여행을 떠나 서로의 마음을 알아본다. /MBN 제공
현우와 지주연이 '우다사3'에서 만난 지 100일 기념으로 여행을 떠나 서로의 마음을 알아본다. /MBN 제공

'우주 커플' 벤치 눕방부터 달달함 폭발 스킨십 공개

[더팩트|이진하 기자] '우다사3' 현우와 지주연이 100일 여행을 떠난다.

2일 방송되는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뜻밖의 커플'(이하 '우다사3') 제작진은 현우와 지주연이 100일 기념 '경주 여행'을 떠난다고 예고했다. 지난 방송에서 현우의 '레트로 누누 투어'와 깜짝 손편지에 감동한 지주연은 현우만을 위한 100일 여행을 직접 준비하고 현우가 그동안 보여준 배려와 사랑에 보답한다.

늦은 저녁 경주에 도착한 이들은 분위기 있는 신라 유적지를 천천히 산책한다. 첨성대와 핑크 뮬리 밭을 거닐며 밀담을 나눈 두 사람은 잠시 벤치에 앉은 뒤 지주연이 현우의 '무릎베개'에 누우며 첫 만남을 회상한다. 뒤이어 현우는 추위에 떠는 지주연을 위해 자신의 코트로 지주연을 감싸는 '백허그'를 보인다.

숙소에 도착한 두 사람은 더욱 과감한 애정 표현을 한다. 야식으로 복분자주와 막대과자를 고른 지주연에게 현우는 "오늘인가 봐 여행에서 이걸 고른 데는 이유가 있다고 생각해"라며 깜짝 '19금 발언'을 이어나간다. 뒤이어 현우는 "우리의 관계를 측정해보자"라며 막대과자 게임을 제안하고 아슬아슬한 상황이 펼쳐진다.

본격적으로 온수풀에 들어간 두 사람은 얼굴을 가까이 마주한 채 진한 눈빛을 교환하고 물속에서 현우는 지주연을 들어 올린다. 묘한 분위기 속에서 좁은 자리에 단둘이 앉게 되자 현우는 "좋아한다'는 고백 이후 답변을 기다리고 지주연에게 "진행은 되는 중인가? 나는 도대체 너에게 어디까지 왔을까"라고 재차 묻는다. 지주연의 답은 본방송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현우 지주연 커플 외에 이날 방송은 영화 '사랑과 영혼'의 주인공이 되어 물레 체험에 나선 용건·신혜 커플의 달콤한 데이트 및 '김용건 여사친' 박정수의 깜짝 등장에 이어 대세 트로트 가수 김수찬과 함께하는 탁재훈·오현경의 '오탁 투어'가 펼쳐진다.

'우다사3'은 다시 사랑을 찾고 싶은 남녀의 가상 커플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밤 11시에 MBN에서 방송된다.

jh311@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