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원, SNS 의미심장 글 '안정환과 불화?'…과거 발언 조명
입력: 2020.11.12 00:02 / 수정: 2020.11.12 00:02
안정환의 아내 이혜원이 의미심장한 글을 남겨 불화설이 불거지고 있다. /더팩트 DB
안정환의 아내 이혜원이 의미심장한 글을 남겨 불화설이 불거지고 있다. /더팩트 DB

이혜원 "술만 먹으면 연락 안돼" 글 남긴 후 비공개 전환

[더팩트|이진하 기자] 미스코리아 출신이자 안정환의 부인인 이혜원이 SNS 의미심장한 글을 남겨 남편과 불화설이 불거지고 있는 가운데 두 사람이 각각 과거 방송에서 했던 발언들이 재조명되고 있다.

이혜원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문고리를 찍은 사진을 올리고 "술만 먹으면 연락이 안 되는 거짓말쟁이. 참 한결같네"란 글을 남겼다. 이혜원은 어떤 대상에게 하는 말인지 밝히지 않았으나 일부 누리꾼들은 남편 안정환을 저격한 것이 아니냐고 추측했고 이혜원을 위로했다. 많은 대중이 관심이 보이자 이혜원은 하루도 지나지 않아 해당 게시물을 삭제하고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누리꾼들이 이혜원을 위로한 것은 안정환의 과거 발언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안정환은 지난 2016년 JTBC 예능프로그램 '셰프 원정대-쿡가대표'에 출연해 "주량으로 국가대표를 선발하면 강호동과 함께 나가야 한다"며 평소 주량을 과시했다.

방송인 안정환이 과거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해 술 문제로 아내와 다툰 일화를 공개했다. /SBS 미운 우리 새끼 캡처
방송인 안정환이 과거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해 술 문제로 아내와 다툰 일화를 공개했다. /SBS '미운 우리 새끼' 캡처

또 과거 김성주와 진행했던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MC들과 주량에 관한 이야기를 나누던 안정환은 "친구와 관광 소주 한 짝을 먹은 적이 있다"며 "소주 한 짝을 마시면 이틀은 누워있어야 한다"고 말해 출연진을 놀라게 했다.

이후 2017년 10월에도 안정환은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 스페셜 MC로 출연해 '아내에게 가장 혼났던 기억'으로 "술집에서 한잔하고 친구를 데려다주다가 어느 순간 잠이 들어서 아내에게 정말 많이 혼났다"며 "외박 아닌 외박을 하게 됐고 오해는 풀었지만 아내가 화가 많이 나서 무릎 꿇고 각서를 쓴 적이 있다"고 밝혔다.

이런 안정환의 음주 습관에 이혜원은 방송에서 불만을 토로한 바 있다. 이혜원이 지난 2015년 3월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다시 태어나면 안정환과 결혼하지 않을 것"이라며 "다시 태어나면 남편이 되고 싶다. 술 먹고 늦게 들어오고 운동하면서 외박이 잦았다. 안정환도 당해봐야 한다"고 말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미스코리아 출신 이혜원은 1999년 미스코리아 FILA에 입상 후 모델로 활동하다 축구 선수 안정환을 만나 2001년 12월에 결혼했다. 올해로 결혼 20년 차인 두 사람은 슬하에 딸 리원 양과 아들 리환 군을 두고 있다. 그는 지난 8월부터 남편과 떨어져 아들 리환 군의 유학을 위해 싱가포르에 머물고 있다.

jh311@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