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신혜X전종서 '콜', 결국 넷플릭스 직행…11월 공개
입력: 2020.10.20 10:56 / 수정: 2020.10.20 10:56
코로나19 여파로 개봉을 미뤄왔던 콜이 오는 11월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제작사 용필름은 콜을 전 세계 시청자에게 소개할 수 있게 돼 기대 된다고 밝혔다. /NEW 제공
코로나19 여파로 개봉을 미뤄왔던 '콜'이 오는 11월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제작사 용필름은 "'콜'을 전 세계 시청자에게 소개할 수 있게 돼 기대 된다"고 밝혔다. /NEW 제공

"작품 공개 방식 다양화…세계 관객 만나 기뻐"

[더팩트 | 유지훈 기자] '콜'이 극장이 아닌 넷플릭스를 택했다.

글로벌 동영상 서비스 넷플릭스는 20일 "영화 '콜'(감독 이충현)이 당사 플랫폼을 통해 오는 11월 27일 단독 공개된다"고 밝혔다. '콜'은 한 통의 전화로 연결된 서로 다른 시간대의 두 여자가 서로의 운명을 바꿔주면서 시작되는 광기 어린 집착을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다.

박신혜는 영화 '#살아있다' '형', tvN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SBS '닥터스' 등에서 활약해왔다. 이번 작품에서는 오랜만에 집으로 돌아와 낡은 전화기를 연결했다가 과거로부터 전화를 받게 되는 서연으로 분한다.

전종서는 제71회 칸 국제영화제 국제비평가연맹상을 수상한 영화 '버닝'을 통해 영화계 블루칩으로 떠올랐다. 과거의 집에서 현재로 전화를 걸게 되는 연쇄살인마 영숙 역을 맡는다. 박신혜 전종서는 특유의 연기 호흡으로 극의 긴장감을 더할 전망이다.

'콜'은 당초 올해 3월 개봉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작품 공개를 미뤄왔다. 제작을 맡은 용필름은 넷플릭스 공개와 관련해 "좋은 이야기를 전달하는 방법이 점차 다양화되고 있는 시대"라며 "'콜'을 전 세계 시청자에게 소개할 수 있게 돼 기대 된다"고 밝혔다.

tissue_hoon@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