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훈, 11월 첫 정규 앨범 발매…"새로운 매력 담아"
입력: 2020.10.08 09:21 / 수정: 2020.10.08 09:21
박지훈이 11월 첫 정규 앨범을 발표한다. /마루기획 제공
박지훈이 11월 첫 정규 앨범을 발표한다. /마루기획 제공

데뷔 1년 8개월 만에 첫 정규 앨범

[더팩트 | 정병근 기자] 가수 박지훈이 11월 첫 정규 앨범으로 돌아온다.

소속사 마루기획은 8일 "박지훈이 오는 11월 초 첫 번째 정규 앨범을 발매한다"고 밝혔다. 이번 앨범은 지난 5월 발매한 3번째 미니앨범 'The W' 이후 6개월 만의 신보이자 데뷔 후 첫 정규 앨범으로 박지훈의 폭넓은 음악적 역량이 가득 담겼다.

지난해 3월 첫 번째 미니앨범 'O'CLOCK(어클락)'으로 데뷔한 박지훈은 2번째 미니앨범 '360'과 3번째 미니앨범 'The W'를 발매, 음악적으로 한층 더 성장한 모습을 보여주며 입지를 다졌다. 파워풀한 퍼포먼스, 뛰어난 가창력 등을 갖춰 두터운 팬 층을 확보했다.

그리고 데뷔 1년 8개월 만에 첫 정규 앨범을 준비했다. 화려한 프로듀서진과 협업한 완성도 높은 곡들로 팬들을 찾아올 계획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박지훈은 현재 컴백 막바지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많은 심혈을 기울여 준비한 첫 정규 앨범으로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박지훈은 현재 인기리에 방영 중인 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 '연애혁명'에서 애교만점 직진남 공주영 캐릭터를 맡아 안정적인 연기로 호평을 받는 등 가수와 배우를 오가는 만능 아티스트로 활약하고 있다.

kafka@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