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아라 11주년' 멤버들 자축 메시지…"축하해·감사해·사랑해"
입력: 2020.07.29 21:16 / 수정: 2020.07.30 14:06
그룹 티아라가 29일 데뷔 11주년을 맞았다. 멤버들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축 메시지를 남기는 등 멤버들과 팬들에게 감사와 사랑을 표했다. 사진은 2015년 활동 당시 티아라의 모습. 보람 큐리 소연 지연 은정 효민(왼쪽부터)/더팩트 DB
그룹 티아라가 29일 데뷔 11주년을 맞았다. 멤버들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축 메시지를 남기는 등 멤버들과 팬들에게 감사와 사랑을 표했다. 사진은 2015년 활동 당시 티아라의 모습. 보람 큐리 소연 지연 은정 효민(왼쪽부터)/더팩트 DB

그룹 출신 멤버, 은정 효민 큐리 소연…'따로 또 같이' 자축

[더팩트|원세나 기자] 그룹 티아라가 데뷔 11주년을 자축했다. 그룹 출신 멤버들은 각자의 방법으로 축하 인사를 전했다.

먼저 은정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티아라 데뷔 11주년. 11년 동안 함께 해줘서 고마워. 소중한 내 기억들"이라는 글과 함께 자필 메시지를 담은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은정이 직접 그런 왕관(티아라) 그림과 함께 손글씨로 만든 숫자 11이 담겨있다. 이 숫자를 채운 글은 "티아라, 가요계의 카멜레온 함께 가자 티아라"라는 메시지다.

효민 역시 인스타그램에 "11주년 축하해주셔서 감사해요. 매번 받기만 해서, 그리고 보답하겠다 말로만 해서 미안해요. 표현을 잘 못 하지만 늘 가까이에 있어도 고맙고 그리운 멤버들, 내 청춘 함께 해준 우리 팬들 정말 많이 사랑해"라는 글로 사랑과 고마움을 전했다.

큐리는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티아라 앨범을 모아 11자를 만든 이미지를 올리며 "11주년. 티아라 멤버들과 팬들에게 고맙다"는 인사를 남겼다.

소연도 빠지지 않았다. 소연은 인스타그램에 "20090729, 20200729 오늘 티아라와 소연이의 데뷔 11주년이에요. 축하해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라고 감사를 표하며 "하루빨리 온 세계가 다 건강해져서 멀리 계신 팬분들께도 하루빨리 찾아뵙는 날이 오길 바라요. 사랑합니다"라고 팬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티아라는 지난 2009년 7월 29일 디지털 싱글 '거짓말'로 가요계에 정식 데뷔했다. 이후 'Bo Peep Bo Peep(보핍보핍)', 'Roly-Poly(롤리폴리)','Lovey-Dovey(러비더비)', '너 때문에 미쳐' 등 여러 곡을 히트시키며 큰 사랑을 받았다.

멤버 류화영 한아름 전보람 박소연은 활동 중 탈퇴했고, 티아라는 효민 큐리 지연 은정 4인조로 개편해 활동했다. 2017년 12월 31일 MBK 엔터테인먼트와 계약 만료 후 팀 활동을 중단했으며 멤버들은 각자 다른 기획사와 계약하고 여러 방면에서 활동 중이다.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