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호진 부친상…프로레슬링 1세대 천규덕 별세
입력: 2020.06.02 16:21 / 수정: 2020.06.02 16:21
배우 천호진이 부친상을 당했다. 그의 부친은 1세대 프로레슬러로 당수치기의 달인으로 불리며 1960~70년대 프로레슬링 전성기를 이끌었다. /더팩트 DB
배우 천호진이 부친상을 당했다. 그의 부친은 1세대 프로레슬러로 '당수치기의 달인'으로 불리며 1960~70년대 프로레슬링 전성기를 이끌었다. /더팩트 DB

'당수치기의 달인'으로 1960~70년대 프로레슬링 전성기 이끈 인물

[더팩트 | 정병근 기자] 배우 천호진이 부친상을 당했다.

2일 천호진의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에 따르면 천호진의 부친인 1세대 프로레슬러 천규덕 씨가 2일 지병으로 사망했다. 향년 88세.

고인의 빈소는 나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4일이다. 현재 천호진과 그의 가족들이 빈소를 지키고 있다.

천규덕은 한국 프로레슬링 1세대로 '당수치기의 달인'으로 불렸다. 1960~70년대 한국 프로레슬링의 전성기를 견인한 인물이다.

천호진은 1983년 MBC 17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 후 드라마 '내 딸 서영이', '육룡이 나르샤' 등 다양한 작품에서 깊은 인상을 남겼다. 2017년에는 KBS2 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에서 서태수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고 그해 연기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천호진은 현재 KBS2 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 아픔을 간직한 통닭집 사장 송영달 역으로 출연하고 있다.

kafka@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