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품절녀 어색"…'부럽지' 혜림·신민철, 결혼 기사에 '좋아요' 꾹
입력: 2020.05.12 01:40 / 수정: 2020.05.12 09:19
혜림과 신민철 커플이 출연하는 MBC 예능프로그램 부러우면 지는 거다는 11일 방송을 통해 두 사람의 결혼 발표 당일 모습을 공개했다. /MBC 부러우면 지는 거다 캡처
혜림과 신민철 커플이 출연하는 MBC 예능프로그램 '부러우면 지는 거다'는 11일 방송을 통해 두 사람의 결혼 발표 당일 모습을 공개했다. /MBC '부러우면 지는 거다' 캡처

7월 결혼 발표 당일 모습과 혼수준비부터 2세 계획까지 논의

[더팩트|이진하 기자] 7년째 열애 중인 우혜림·신민철 커플의 결혼 발표날 모습이 MBC '부러우면 지는 거다'(이하 '부럽지')를 통해 공개됐다.

11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부럽지'는 <더팩트>가 '혜림♥신민철, 7월 결혼…7년 '찐사랑' 결실'을 단독 보도한 지난 1일 모습을 공개했다. 이날 혜림과 신민철 커플은 소속사 대표 유빈, 소속사 실장과 함께 대책회의를 하며 신중한 모습을 보였다.

결혼 발표 기사가 나오기 1시간 전 혜림·신민철 커플과 소속사 대표, 소속사 실장은 사무실에 모여 공식 입장을 정리하는 회의를 진행했다. 혜림의 소속사 대표인 유빈은 "진짜 안 미루는 거지?"라며 정확한 사실 확인에 나서기도 했다.

혜림은 결혼 발표를 앞두고 기자들의 질문을 예상하는 등 구체적인 내용도 정리했다. 소속사 실장이 "2세 계획에 대해 물을 수도 있다"고 하자 유빈은 "2세 계획이 아니라 그거(?) 아니겠어?"라며 한 발 더 앞서 '혼수 준비 여부'까지 챙기는 모습을 보였다.

소속사 실장은 "속도위반 아니냐 하는데 속도위반은 아니니까"이라며 말을 흐렸다. 그러자 유빈은 "(속도위반이) 아니니깐 1년 동안 미뤘지"라고 말을 이어갔다.

혜림의 소속사 대표이자 원더걸스 멤버였던 유빈은 과거 원더걸스 멤버들이 선예 다음으로 결혼할 것 같은 멤버로 혜림을 뽑았던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MBC 부러우면 지는 거다 캡처
혜림의 소속사 대표이자 원더걸스 멤버였던 유빈은 과거 원더걸스 멤버들이 선예 다음으로 결혼할 것 같은 멤버로 혜림을 뽑았던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MBC '부러우면 지는 거다' 캡처

방송에는 두 사람의 결혼이 1년 정도 미뤄진 사실에 대해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으나, 결혼을 앞두고 우여곡절이 있었던 것을 짐작할 수 있었다.

또 두 사람의 결혼 소식을 미리 접한 주변인들의 반응에 대해서도 공개됐다. 혜림은 원더걸스로 활동할 당시 프로듀서였던 박진영의 반응을 언급했다. 그는 "박진영 PD님이 자기 일처럼 기뻐하면서 날 안아줬다"고 말했다.

과거 원더걸스 멤버들의 결혼 예언도 공개됐다. 유빈은 두 사람의 결혼 발표가 있기 전 무언가 생각났다며 혜림을 향해 "근데 그거 기억나?"라고 말했다. 이어 "(원더걸스) 멤버들이 선예 결혼 다음은 너라고 했던 거"라고 말해 멤버들의 예언이 적중한 사실을 밝혔다.

대책회의가 끝나기도 전에 <더팩트> 단독 기사가 보도되자 소속사 실장에게 전화가 폭주했다. 이 광경과 반대로 혜림은 자신의 기사에 '좋아요'를 누르면서 해맑은 모습을 보였다. 혜림은 기사를 읽으며 "품절녀라는 말은 아직 어색하다"고 말했다.

한편, 1992년생인 혜림은 2010년 원더걸스 '2 Different Tears(투 디퍼런트 티어스)' 활동 때부터 합류해 연예계에 데뷔했다. 1986년 생인 신민철 선수는 혜림보다 6살이 많으며, 경희대학교 태권도학과 출신으로 현재 익스트림 태권도 팀 미르메 대표다.

jh311@tf.co.kr
[연예기획팀|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