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타엑스, 셔누 허리 통증…11일→26일 컴백 연기
입력: 2020.05.04 16:52 / 수정: 2020.05.04 16:52
몬스타엑스가 멤버 셔누의 허리 통증으로 인해 새 앨범 발매를 11일에서 26일로 2주 미뤘다. 제일 오른쪽이 셔누. /스타쉽엔터 제공
몬스타엑스가 멤버 셔누의 허리 통증으로 인해 새 앨범 발매를 11일에서 26일로 2주 미뤘다. 제일 오른쪽이 셔누. /스타쉽엔터 제공

"무대를 소화하기에는 회복 시간이 조금 더 필요"

[더팩트 | 정병근 기자] 그룹 몬스타엑스가 멤버 셔누의 허리 통증으로 인해 새 앨범 발매를 연기했다.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4일 "셔누가 최근 컴백을 앞두고 안무 연습을 진행하던 중 허리에 통증을 느껴 병원을 찾아 검사 및 진료를 받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11일 발매 예정이었던 'FANTASIA X(판타지아 엑스)' 앨범은 26일로 발매 연기됐다"고 알렸다.

셔누는 진단 결과 일상적인 활동은 가능하나 격한 운동이나 무리한 동작을 금해야 하고 빠른 회복을 위해서 물리치료 및 주사치료를 병행해야 한다는 전문의의 소견을 받았다. 현재 집중치료를 받고 있으며 증상은 많이 호전된 상태다.

소속사는 "차주 예정되어 있는 컴백 스케줄이 셔누의 회복에 영향을 줄 수 있다는 판단하에 전문의에게 추가 소견을 요청한 결과 무대를 소화하기에는 회복 시간이 조금 더 필요하다는 답변을 받았다"고 컴백 연기를 결정한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아티스트의 건강과 컨디션을 최우선적으로 고려하고 추후 활동에 문제가 없게 하기 위하여 앨범 발매 연기를 결정했다"며 "조정된 컴백 관련 콘텐츠 공개 일정은 추후 재공지하겠다. 컴백을 기다려주셨던 팬 여러분께 양해와 사과 말씀드린다"고 전했다.

몬스타엑스는 오는 26일 새 앨범 'FANTASIA X'를 발표한다.

kafka@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