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캐스팅', 제대로 터졌다…첫방 12.3% 1위
입력: 2020.04.28 09:13 / 수정: 2020.04.28 09:13
SBS 새 월화드라마 굿캐스팅이 첫 방송부터 월화드라마 중 시청률 1위에 올랐다. /SBS 제공
SBS 새 월화드라마 '굿캐스팅'이 첫 방송부터 월화드라마 중 시청률 1위에 올랐다. /SBS 제공

전작 '아무도 모른다' 최고시청률 11.4%도 단숨에 넘어

[더팩트 | 정병근 기자] '굿캐스팅'이 첫 방송부터 안방극장을 장악했다.

지난 27일 오후 첫 방송된 SBS 새 월화드라마 '굿캐스팅'(극본 박지하, 연출 최영훈) 1회는 1부 9.5%(이하 닐슨코리아, 전국 기준), 2부 12.3%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첫 방송부터 월화드라마 1위를 거머쥔 것.

'굿캐스팅'은 압도적인 1위다. KBS2 '본어게인'은 5회 2.8%, 6회 3.5%를, MBC '365:운명을 거스르는 1년'은 21회 4.4%, 22회 4.9%를 기록했다.

'굿캐스팅'은 많은 사랑을 받았던 전작 '아무도 모른다'가 첫 방송에서 기록한 9%와 마지막회에서 기록한 11.4%도 단숨에 넘어섰다. '굿캐스팅'이 10%를 넘어 20%를 향해 갈 수 있을지 기대가 모인다.

'굿캐스팅' 1회는 현직에서 물러난 국정원 요원인 백찬미(최강희 분)-임예은(유인영 분)-황미순(김지영 분)이 국제적인 산업 스파이이자 동료 요원들의 목숨을 잃게 한 마이클 리를 잡기 위해 위장 잠입 작전에 투입되는 과정을 긴박하게 전개했다.

우여곡절 끝에 현직에 복귀하게 된 왕년의 언니들이 과연 제 실력을 발휘할 수 있을 것인지, 앞으로 어떤 활약을 펼치게 될지, 다음 회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kafka@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