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키, 브랜뉴뮤직과 홀리후드뮤직 설립…후배 양성 나서
입력: 2020.04.24 17:46 / 수정: 2020.04.24 17:46
범키가 자신의 소속사 브랜뉴뮤직과 함께 새로운 음악 헤이블 홀리후드뮤직을 설립했다. 그는 이를 통해 신인 아티스트를 발굴하고 키울 예정이다. /브랜뉴뮤직 제공
범키가 자신의 소속사 브랜뉴뮤직과 함께 새로운 음악 헤이블 홀리후드뮤직을 설립했다. 그는 이를 통해 신인 아티스트를 발굴하고 키울 예정이다. /브랜뉴뮤직 제공

신예 아티스트 발굴부터 제작 및 마케팅까지

[더팩트 | 정병근 기자] 뮤지션 범키가 소속사 브랜뉴뮤직과 함께 레이블을 설립하고 후진 양성에 나선다.

범키와 브랜뉴뮤직이 만든 레이블은 '홀리후드뮤직(HOLYHOOD MUSIC)'이다. 신성함을 뜻하는 'HOLY'와 무리, 집단을 뜻하는 'HOOD'에서 비롯된 이름으로 세상에 긍정적인 에너지를 전달하고 많은 리스너들에게 위로가 될 수 있는 음악을 만들겠다는 포부를 담았다.

'미친연애', '갖고놀래' 등으로 사랑 받은 범키는 본인의 음악 활동 외에도 브랜뉴뮤직과 함께 신예 아티스트들의 발굴, 제작부터 마케팅까지 다방면에서 힘쓸 예정이다.

브랜뉴뮤직은 "범키는 그동안 본인의 노래들을 스스로 프로듀싱해오며 이미 기획자로서의 능력을 증명해왔다"며 "이번 레이블 설립을 통해 범키는 실력 있는 신예 뮤지션들을 발굴함과 동시에 그들의 신선한 에너지를 받아 자신의 음악 활동에도 더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전했다.

kafka@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