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르' 헤임달 役 이드리스 엘바, 코로나19 확진 판정
입력: 2020.03.17 09:35 / 수정: 2020.03.17 09:35
할리우드 배우 이드리스 엘바(왼쪽)가 SNS를 통해 자신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알렸다. /SNS 캡처
할리우드 배우 이드리스 엘바(왼쪽)가 SNS를 통해 자신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알렸다. /SNS 캡처

"상황 계속 알릴 테니 당황하지 말라"

[더팩트 | 문병곤 기자] 영화 '토르' '어벤져스' 등에서 헤임달을 연기한 배우 이드리스 엘바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드리스 엘바는 16일(현지 시간) 자신의 SNS에 "오늘 아침 나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난 괜찮다. 지금까지 아무런 증상은 없지만 바이러스를 노출시킬 가능성이 있어서 격리 중이다. 어떻게 지내는지 계속 알려줄 테니 당황하지 말라"고 적었다.

이와 함께 이드리스 엘바는 자신이 직접 등장한 영상 하나를 게시했다. 영상에서 그는 "최근 만난 지인이 양성 판정을 받아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며 "정말 심각하다. 사회적 거리 두기와 손 씻기를 잘해야 된다. 증상이 있는 사람은 집에서 머물고 조심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드리스 엘바는 영국 출신의 배우로 영화 '토르' '어벤져스' 외에도 '캣츠' '분노의 질주 홉스&쇼' 등에 출연했다.

코로나19가 전 세계로 퍼지고 있는 가운데 유명 할리우드 배우들의 확진 소식이 충격을 주고 있다. 이드리스 엘바에 앞서 톰 행크스-리타 윌슨 부부, 올가 쿠릴렌코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soral215@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