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주윤발, '낭랑 18세' 꺾고 가왕 등극
입력: 2020.03.02 07:27 / 수정: 2020.03.02 07:27
주윤발이 낭랑 18세를 꺾고 새로운 가왕에 등극했다. 낭랑 18세의 정체는 가수 소찬휘였다. /MBC 복면가왕 캡처
'주윤발'이 '낭랑 18세'를 꺾고 새로운 가왕에 등극했다. '낭랑 18세'의 정체는 가수 소찬휘였다. /MBC '복면가왕' 캡처

'낭랑 18세' 정체 소찬휘 "새로운 도전이었다"

[더팩트|박슬기 기자] '복면가왕'의 '주윤발'이 새 가왕에 등극했다.

1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는 '주윤발'이 가왕 '낭랑 18세'를 꺾고, 새로운 가왕에 등극했다. '낭랑 18세'의 정체는 가수 소찬휘였다.

이날 '주윤발'은 2라운드에서 샘김의 'who are you(후 아 유)'를 불러 극찬을 받았다. 작곡가 유영석은 "소리를 잘 낸다"며 감탄했다. '주윤발'은 그룹 크레용팝 멤버 소율로 정체가 드러난 '바람개비'를 꺾고 3라운드에 진출했다.

이어 3라운드에서 '주윤발'은 김진호의 '가족사진'을 불렀다. 그는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관객을 압도했고, 부활의 '비밀'을 열창한 '내가 그린 기린 그림'을 상대로 또 한 번 이겼다. '내가 그린 기린 그림'의 정체는 배우 임강성이었다.

이날 크레용팝의 소율과 배우 임강성이 주윤발과 맞붙었다. /MBC 복면가왕 캡처
이날 크레용팝의 소율과 배우 임강성이 '주윤발'과 맞붙었다. /MBC '복면가왕' 캡처

마침내 그는 '낭랑 18세'와 가왕전을 겨루게 됐다. 6연승에 도전한 '낭랑 18세'는 임재범의 '그대는 어디에'를 선곡해 폭발적인 고음과 가창력을 자랑했다. 윤상은 "가왕 컬렉션에 잘 어울리는 노래 선곡이었다"고 극찬했다.

가왕전 투표 결과 접전 끝에 주윤발이 최종 가왕에 올랐다. '주윤발'은 "얼른 가면을 벗고 인터뷰를 하고 싶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가면을 벗은 '낭랑 18세'의 소찬휘는 "정말 감사하다. 사실 한 곡 한 곡 하면서 그때마다 나에게는 새로운 도전이었다"고 말했다.

'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20분에 방송된다.

psg@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