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극복'] 김혜수·수지·공유·강호동도 1억…기부 릴레이
입력: 2020.02.26 17:00 / 수정: 2020.02.26 17:00
배우 김혜수, 수지, 방송인 강호동, 배우 공유(왼쪽 위부터 시계 방향으로)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기부금 1억 원을 전달했다. /더팩트DB
배우 김혜수, 수지, 방송인 강호동, 배우 공유(왼쪽 위부터 시계 방향으로)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기부금 1억 원을 전달했다. /더팩트DB

이시영 "작게나마 힘을 드릴 수 있으면 하는 바람"

[더팩트|문수연 기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스타들이 힘을 보태고 있다.

코로나19 확진자가 연일 폭발적으로 증가하면서 확산 우려도 커지고 있다. 이에 스타들은 줄줄이 기부에 동참했고, 26일에도 릴레이는 이어지고 있다.

배우 김혜수는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1억 원을 기탁했다. 코로나19 사태로 마스크 등 방역용품이 품귀 현상을 빚는 상황에 작은 힘이라도 보태겠다는 의지다.

배우 수지는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를 통해 1억 원의 기부금을 전달했다. 기부금은 저소득층을 위한 마스크 지원 및 생필품 후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방송인 강호동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1억 원을 기부했다. 이번 기부금은 코로나19 감염으로 사회적 단절 위기에 놓인 아동과 가족을 중심으로 취약 계층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그는 "언제 어디서라도 긴급 상황이 발생하게 되면 가장 먼저 보호해야 할 대상이 어린 아이들이라 생각한다. 이번에도 아이들이 최우선으로 보호받을 수 있도록 힘을 보태고 싶다"며 "무엇보다 하루빨리 아이들이 안심하고 뛰어놀 수 있는 날이 오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전했다.

배우 공유는 사랑의열매에 1억 원을 기탁했다. 그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애쓰고 있는 방역 당국과 의료진 지원 및 저소득층과 취약계층의 감염 예방을 위해 써 달라는 뜻을 밝혔다.

배우 주지훈, 박보영, 김혜은(왼쪽부터)은 코로나19 취약 계층을 위해 기부금을 전달했다. /더팩트DB
배우 주지훈, 박보영, 김혜은(왼쪽부터)은 코로나19 취약 계층을 위해 기부금을 전달했다. /더팩트DB

배우 주지훈은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에 "소외 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코로나19 마스크, 손 소독제 등 감염예방물품 구매비용 5000만 원을 기부했다.

배우 박보영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 열매를 통해 5000만 원을 전달했다. 기부금은 의료진과 노인, 저소득 가정 등 취약 계층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배우 김혜은은 국제구호개발NGO 희망친구 기아대책에 5000만 원을 후원했다. 희망친구 기아대책에 기부된 후원금은 국내 결연 아동 및 지역아동센터에 소속된 저소득층 아동들의 마스크 및 생필품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배우 이시영, 김정은, 그룹 아이콘 출신 비아이, 그룹 신화 김동완(왼쪽 위부터 시계 방향으로)은 코로나19 확산에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더팩트DB
배우 이시영, 김정은, 그룹 아이콘 출신 비아이, 그룹 신화 김동완(왼쪽 위부터 시계 방향으로)은 코로나19 확산에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더팩트DB

아름다운재단은 "배우 이시영이 지난 25일 아름다운재단에 1000만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전달된 기부금은 코로나19의 여파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대구지역 한부모 여성 자영업자들의 긴급 생계비로 전달될 예정이다.

이시영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대구 지역 분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계신 상황에 조금이라도 도움을 보태고 싶었다"며 "대구 지역에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계신 한부모 여성 가구에 전달되어 작게나마 힘을 드릴 수 있으면 하는 바람이다"라고 전했다.

배우 김정은은 대구 지역 내 사회복지단체에 1000만원을 기탁했으며, 그의 일부 친인척 연고가 대구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룹 신화 김동완은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코로나19 예방 및 방지, 피해 복구를 위해 써달라"며 1000만 원을 쾌척했다.

그룹 아이콘 출신 비아이는 코로나19 예방 물품 구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들을 위해 마스크를 기부했다. 국내 팬 단체와 중국 팬 단체에 2만 장을 전달했으며, 이후 일본과 인도네시아, 베트남, 태국, 필리핀 등 현지 단체와 협의 후 순차적으로 전달할 계획이다.

비아이는 비아이 트위터 팬 계정을 통해 "한창 마스크를 선물 받고, 사용할 때는 몰랐다. 그런데 인제야 알게 됐다. 팬들이 제게 마스크를 줬던 건 나를 지켜주고 싶은 마음을 전달했던 것을"이라며 "그래서 지금껏 나를 지켜줬듯이 내 사람들을 지켜주길 바라며 저 또한 꼭 마스크를 전해주고 싶다"고 설명했다.

munsuyeon@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