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타 에리카, 불륜 인정...소속사 "뉘우치고 있다"
입력: 2020.01.23 14:29 / 수정: 2020.01.23 14:29
일본 배우 카라타 에리카가 일본 내의 유명 배우 히가시데 마사히로와 불륜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카라타 에리카 SNS 캡처
일본 배우 카라타 에리카가 일본 내의 유명 배우 히가시데 마사히로와 불륜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카라타 에리카 SNS 캡처

"큰 상처 받은 가족분들께 죄송"

[더팩트 | 문병곤 기자] 일본 배우 카라타 에리카가 자신을 둘러싼 불륜설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23일 카라타 에리카의 국내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는 "먼저 카라타 에리카의 소식으로 많은 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밝혔다.

이어 소속사는 "카라타 에리카는 현재 반성하며 뉘우치고 있다. 이 일로 인해 큰 상처를 받은 가족분들과 팬분들 관계자분들께 머리 숙여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22일 일본 매체 주간문춘은 "배우 히가시데 마사히로와 그의 아내 안이 별거 중이다. 별거의 원인은 히가시데 마사히로의 불륜"이라고 보도했다. 또 여러 정황 등을 공개하며 간접적으로 카라타 에리카를 불륜 상대로 지목했다.

보도에 따르면 히가시데 마사히로의 불륜 상대는 2017년 함께 로맨스 영화를 찍었던 미성년자 여배우였다. 그 때문에 당시 미성년자였고 히가시데 마사히로와 영화 '아사코'를 함께 찍고 있었던 카라타 에리카가 불륜 상대로 지목됐다.

카라타 에리카는 국내에서 가수 나얼의 '기억의 빈자리', NELL의 '헤어지기로 해' 등의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지난해에는 tvN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Part 3'에서 카리카 역을 연기하기도 했다. 카라타 에리카와 히가시데 마사히로는 지난 2018년 영화 '아사코'의 홍보 차 함께 내한했다.

soral215@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