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정훈 "가세연에 힘 되고파…배우 역량 재능기부"
입력: 2020.01.23 07:42 / 수정: 2020.01.23 07:42
배우 안정훈이 가세연 팬이라고 밝히며 근황을 공개했다. /가세연 유튜브 캡처
배우 안정훈이 "가세연 팬"이라고 밝히며 근황을 공개했다. /가세연 유튜브 캡처

안정훈 "가세연 열심히 구독 중"

[더팩트|문수연 기자] 배우 안정훈이 오랜만에 근황을 공개했다.

지난 22일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는 '충격 단독 회충가족 주연배우 전격 공개'라는 제목으로 유튜브에서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영상에는 강용석 변호사와 김용호·김세의 전 기자, 안정훈이 출연했다

이날 안정훈은 "가세연 식구 여러분 안녕하세요. 가세연을 열심히 구독하고 있는 42년 차 배우 안정훈이다. 반갑다"고 인사했다.

안정훈은 김 전 기자가 제작한 영화 '회충가족'에 주연으로 출연했다. '회충가족'은 조국 전 법무부장관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로 알려졌다.

출연 계기를 묻는 말에 안정훈은 "배우들을 모집한다는 방송을 보고 페이스북을 보다가 바로 연락을 드렸다"며 "단역으로 출연하려나 했는데 너무 큰 역할을 주셨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회충가족'은 작품성이 있는 영화"라며 "정치색이 있는 영화가 아니라 블랙코미디다"라고 말했다.

앞서 배우 공형진이 가세연 팬이라고 밝힌 후 논란이 된 것에 안정훈은 "저는 작품이 좋아서 촬영했다"며 "열심히 움직이는 가세연을 비롯한 전국의 시청자분들을 위해 조금이나마 힘이 되기 위해 나오게 됐다"고 전했다.

더불어 그는 "사실 어릴 때부터 아버지께서 정치와 종교엔 가담하지 말라는 조언을 하셨다"며 "그런데 너무 겁쟁이가 아니었다 싶다. 배우로서의 핵심 역량을 재능기부하고 싶고, 출연료 같은 건 신경 안 쓰고 좋은 역할을 하게 된다면 일조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munsuyeon@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