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쇼' 조우종 "아내 정다은, 전교 1등 은근히 자랑해"
입력: 2020.01.03 17:27 / 수정: 2020.01.03 17:27
방송인 조우종이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서 아내 정다은 아나운서의 근황을 전했다. 왼쪽부터 차례로 박명수, 정다은, 조우종 /정다은 SNS 캡처
방송인 조우종이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서 아내 정다은 아나운서의 근황을 전했다. 왼쪽부터 차례로 박명수, 정다은, 조우종 /정다은 SNS 캡처

"아내 개인 활동 수입, 터치하지 않는다"

[더팩트 | 문병곤 기자] 방송인 조우종이 '라디오쇼'에서 아내 정다은 KBS 아나운서를 언급했다.

조우종은 3일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 출연했다. 박명수는 그에게 "부인은 잘 계시냐. 저희 프로에 고정으로 나오셨던 분이기 때문에 항상 궁금하다"고 말했다. 이에 조우종은 "잘 계신다. 요즘 아내가 개인 활동도 많이 하고 자유롭게 지내고 있다"고 근황을 전했다.

그러자 박명수는 그에게 "아내가 많이 벌어오는 게 본인한테 도움이 되지 않냐"고 물었다. 조우종은 "아내가 벌어오는 것에 대해 전혀 터치하지 않는다. 솔직히 얼마를 버는지는 궁금하다. 그런데 그걸 어디에 쓰는지 물어보지는 않는다"고 답했다.

이날 방송에서 조우종은 학창 시절과 관련한 주제로 박명수와 대화를 나누던 도중 다시 아내에 대해 말했다.

박명수는 "아내 분이 S 대 출신이다. 공부도 조우종 씨보다 더 잘했지 않냐?"고 물었다. 이에 조우종은 "아내는 자신이 전교 1, 2등 했던 것을 은근히 얘기한다. 그런데 살다 보면 공부 잘하는 게 그렇게 중요하지 않다. 큰 의미 없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다은 아나운서는 2008년 KBS 34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했다. 그는 뉴스 외에도 KBS2 'VJ 특공대' '저녁 생생정보' '비바 K리그' 등을 진행했다.

남편 조우종은 2005년 KBS 31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했다. KBS2 '1대100' '가족의 품격 풀하우스' '나를 돌아봐' 등의 프로그램으로 이름을 알린 그는 2016년 KBS 퇴사 후 다양한 방송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두 사람은 5년 연애 끝에 지난 2017년 3월 결혼했다. 그해 9월 딸 아윤 양을 낳았다.

soral215@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