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확대경] 윤수현 '천태만상', 2019년 공중파 방송횟수 1위
입력: 2020.01.03 14:57 / 수정: 2020.01.03 15:36
트로트가수 윤수현이 부른 천태만상이 차트코리아 집계 2019년 연간 방송횟수 통계에서 가장 많은 방송 횟수를 기록했다. /이동률 기자
트로트가수 윤수현이 부른 '천태만상'이 차트코리아 집계 '2019년 연간 방송횟수' 통계에서 가장 많은 방송 횟수를 기록했다. /이동률 기자

총 2562회 기록, BTS '작은 것들을 위한 시' 눌러

[더팩트|강일홍 기자] 한 해 동안 우리나라의 모든 공중파 방송을 통해 가장 많이 불린 노래는 뭘까? 트로트가수 윤수현이 부른 '천태만상'이다.

'천태만상 인간세상 사는법도 가지가지 귀천이 따로있나'. 윤수현이 부른 '천태만상'은 방송 모니터링업체 차트코리아(대표 장민)가 3일 공개한 2019년 연간 방송횟수 통계에서 가장 많은 방송 횟수를 기록했다.

'천태만상'은 세계적인 인기 그룹 방탄소년단(이하 BTS)의 '작은 것들을 위한 시'를 누르고 당당히 1위를 차지했다. '천태만상'은 총 2562회, '작은 것들을 위한 시'는 2495회 방송됐다.

작은 것들을 위한 시(표 위)와 천태만상(표 아래)은 차트코리아가 집계한 2019 연간 가요 TOP10 2019 연간 성인가요 TOP10에서 각각 1위를 차지했다. /차트코리아 제공
'작은 것들을 위한 시'(표 위)와 '천태만상'(표 아래)은 차트코리아가 집계한 '2019 연간 가요 TOP10' '2019 연간 성인가요 TOP10'에서 각각 1위를 차지했다. /차트코리아 제공

'천태만상' '작은 것들을 위한 시'에 이어 폴 킴의 '모든 날 모든 순간'(2474회, 3위) 이소라의 '신청곡'(2385회, 4위) 김연자의 '아모르파티'(2371회, 6위) 볼빨간사춘기의 '여행'(2171회로 7위) 등이 순위에 올랐다.

이와함께 '천태만상'과 '작은 것들을 위한 시'는 차트코리아가 집계한 '2019 연간 가요 TOP10' '2019 연간 성인가요 TOP10'에서 각각 1위를 차지했다.

차트코리아는 KBS, MBC, SBS 등 지상파를 비롯해 전국의 모든 공중파 방송을 모니터링 해 그 내용을 한국음악저작권협회, 한국음반산업협회, 한국음반실연자연합회의 회원들에게 방송보상금 분배자료로 제공하고 있다.

eel@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